공간, ‘공유’가 답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