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22 19:27 (월)
최지우 이상형 발언 재조명… ‘최지우 남편’ 궁금증 증폭
최지우 이상형 발언 재조명… ‘최지우 남편’ 궁금증 증폭
  • 이민지 기자
  • 승인 2018.04.16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지우가 과거 방송에서 이상형 발언한 것이 재조명되고 있다.< SBS '한밤의 TV 연예' 방송화면 캡처 >

[시사위크=이민지 기자] 톱스타 최지우 남편에 대한 대중들의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는 가운데, 과거 그가 인터뷰를 통해 밝힌 이상형 발언이 재조명되고 있다.

지난 2016년 최지우는 SBS ‘한밤의 TV 연예’ 인터뷰에서 이상형에 관한 언급을 한 바 있다.

이날 방송에서 그는 “대화가 잘 통하고 내가 존경할 수 있으며, 같이 있어도 심심하지 않은 사람이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이어 “뭐든지 함께 할 수 있는 사람”을 이상형으로 꼽았다.

앞서 최지우는 3월 29일 일반인 남성과 백년가약을 맺었다.

당시 그는 자신의 팬카페에 자필편지를 공개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편지를 통해 그는 “3월 29일 오늘은 제가 인생의 반려자와 함께 새로운 시작을 약속한 날이다”라고 밝혔다.

소속사에서 공개한 최지우 웨딩 사진.<뉴시스>

더불어 “참석하는 가족분들과 공인이 아닌 그분께 혹시나 부담이 될까 조심스러울 수 밖에 없었던 점 양해부탁드린다”라고 전해 일반인임을 짐작케 했다. 이밖에 최지우는 남편에 대한 아무런 정보도 공개하지 않았다.

‘깜짝’ 결혼 발표로 세간을 놀라게 만든 대스타 최지우. 극비리에 결혼이 진행됨에 따라 대중뿐 아니라 취재진들까지 궁금증이 계속 되고 있다. 일각에서는 최지우의 남편이 IT업계에 종사하는 30대 남성인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톱스타의 결혼인 만큼 당분간 이 궁금증은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해당 박스는 '광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