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2 14:54
복지부, 산하 기관장 성추행 의혹 내부 감사
복지부, 산하 기관장 성추행 의혹 내부 감사
  • 이미정 기자
  • 승인 2018.05.09 1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위크=이미정 기자] 복지부 산하 공공기간의 모 기관장이 여직원을 성추행했다는 의혹으로 감사를 받고 있다.

관가에 따르면 복지부는 산하 기관장 A씨가 여직원을 성추행했다는 신고를 접수해 감사를 벌이고 있다.

A씨는 지난 3월 중순 충북 오송에서 직원들과 회식자리를 가졌다. 그는 이후 노래방으로 옮긴 자리에서 술에 취한 여직원에게 부적절한 신체 접촉을 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몸을 더듬고 입을 맞추는 등 불미스런 신체 접촉이 있었다는 핵심이다. A씨와 해당 직원 모두 만취한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번 감사는 국리총리실에 관련 의혹에 대한 제보가 이뤄지면서 조사가 시작된 것으로 알려졌다. 논란에 휩싸인 A씨는 복지부 고위공무원 출신으로 알려졌다. 특히 이번 논란은 대통령의 순방 일정 중에 발생한 것으로 알려져 더욱 충격을 주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