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8 21:14
펄어비스 검은사막M, 출시 1달 만에 416억원
펄어비스 검은사막M, 출시 1달 만에 416억원
  • 장민제 기자
  • 승인 2018.05.11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1분기 펄어비스의 실적이 큰 폭으로 증가했다.<펄어비스 제공>

[시사위크=장민제 기자] 펄어비스가 올해 1분기 검은사막모바일(이하 검은사막M)의 흥행에 힘입어 역대급 실적을 기록했다.

11일 전자공시에 따르면 펄어비스는 1분기 매출 755억원, 영업이익 335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 동기대비 각각 137.4%, 60.3% 증가한 수치다. 또 당기순이익은 같은 기간 82.9% 오른 278억원으로 집계됐다.

펄어비스 측은 이에 대해 “검은사막M이 흥행에 성공하고, 기존 PC 온라인 게임 '검은사막' 역시 꾸준한 매출 신장세를 유지했다”고 설명했다.

올해 초 출시된 펄어비스의 모바일 MMORPG 검은사막M은 PC 온라인게임 검은사막의 IP(지적재산권)를 바탕으로 제작됐다. 사전예약자만 500만명을 넘길 만큼 화제를 모았고, 론칭 후부터 현재까지 모바일 양대마켓 최고매출 1~2위에 올라있다. 검은사막M은 지난 2월 27일 출시 이후 한 달 남짓한 기간 동안 416억원의 매출을 기록한 것으로 전해졌다.

또 온라인게임 '검은사막'의 매출도 전분기 대비 36.7% 상승한 339억원으로 집계됐다. 펄어비스는 “지난 1월 신규 서비스를 시작한 태국/동남아 지역의 성과가 매출 신장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쳤다”고 말했다.

한편 펄어비스는 올해 3분기부터 검은사막M의 해외출시를 추진한다. 최우선 목표는 가능한 ‘직접 서비스’이며, 대만을 시작으로 동남아, 일본, 북미 등으로 확장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