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2 01:31 (수)
치킨매니아,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제작 지원
치킨매니아,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제작 지원
  • 김은주 기자
  • 승인 2018.07.23 2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치킨매니아가 SBS 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를 제작 지원한다. <치킨매니아 제공>

[시사위크=김은주 기자] 소자본 맞춤창업 전문 프랜차이즈 치킨매니아가 23일 첫 방송되는 SBS 새 미니시리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를 제작 지원한다.

치킨매니아 마케팅부 관계자는 “보기만 해도 훈훈한 두 주연 배우의 건강하고 밝은 이미지와 함께 치킨매니아의 브랜드 이미지도 많은 소비자들에게 더욱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남녀노소 누구나 안심하고 즐길 수 있는 치킨메뉴를 선보이며, 다양한 방법으로 브랜드 인지도를 확립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23일 밤 10시 첫 방송될 예정인 SBS 새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는 열일곱에 코마에 빠져 서른이 돼 깨어난 ‘멘탈피지컬부조화女’와 세상과 단절하고 살아온 ‘차단男’, 이들이 만나 펼치는 서른이지만 열일곱 같은 애틋하면서도 코믹한 로맨스를 담은 드라마다.

‘대세커플’ 신혜선-양세종을 비롯해 ‘너의 목소리가 들려’를 연출한 ‘히트메이커’ 조수원PD, ‘그녀는 예뻤다’를 집필한 조성희 작가의 만남으로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해당 박스는 '광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