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7 18:39 (월)
못된고양이, 제로페이 상생 프랜차이즈 선정
못된고양이, 제로페이 상생 프랜차이즈 선정
  • 김은주 기자
  • 승인 2019.04.23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위크=김은주 기자  엔캣의 패션 액세서리 브랜드 못된고양이(대표 양진호)가 제로페이 상생 프랜차이즈에 선정됐다.

이번 선정은 가맹본부와 가맹점간의 상생 이미지 형성과 가맹본부의 제로페이 가입을 촉진하기 위한 것으로, 소상공인 간편결제 추진 사업단과 중소벤처기업부가 함께 진행했다. 가맹사업 현황과 가맹점과의 상생 발전 가능성, 제로페이 사업 참여에 대한 적극성 등의 평가 기준에서 우수한 성적을 받아 상생 프랜차이즈 기업으로 선정됐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못된고양이는 이번 선정을 통해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진행하는 다양한 프랜차이즈 지원 사업에서 가산점 제공 등의 우대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됐다.

못된고양이 관계자는 “앞으로도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해 가맹점주의 편의를 도모하고 가맹점과 본사가 함께 성장하며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제로페이’는 수수료가 없는 결제 방식으로 소비자가 스마트폰 앱을 통해 가맹점의 QR코드를 스캔하고 결제금액을 입력하면 소비자 계좌에서 소상공인 계좌로 구매대금이 직접 이체되는 방식이다. 최근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전국적으로 확대하고 있다.


해당 박스는 '광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