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5 10:15 (화)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 여야 의원 면담… 고충 호소 통할까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 여야 의원 면담… 고충 호소 통할까
  • 서종규 기자
  • 승인 2019.06.17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이 국회를 방문해 기업의 고충을 전달할 예정이다./뉴시스

시사위크=서종규 기자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이하 대한상의) 회장이 17일 국회를 방문해 여야 원내대표들을 예방한다.

대한상의는 박 회장이 국회를 방문해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 유성엽 민주평화당 원내대표, 윤소하 정의당 원내대표 등을 예방할 예정이라고 지난 16일 밝혔다.

박 회장은 이 자리에서 대뇌외 악재에 따른 우리 기업의 어려움을 호소하고, 현재 국회에 계류중인 경제활성화 법안과 규제개혁 법안 등의 조속한 처리를 당부할 것으로 전해진다.

대한상의 관계자는 “최근 여야 원내대표가 많이 바뀌면서 상견례 겸 인사를 하는 자리”라며 “국내외 경제 현안에 대해 의견을 나누면서 기업의 고충도 전달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한편, 박 회장은 지난해 9월 정기국회를 앞두고도 문희상 국회의장과 여야 당대표 및 원내대표, 경제 관련 상임위원장 등을 만나 경제 관련 입법의 조속한 처리를 요구한 바 있다.


해당 박스는 '광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