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28 21:19
뮤지컬 ‘헤드윅’ 제작사 “강타 하차 최종 결정”
뮤지컬 ‘헤드윅’ 제작사 “강타 하차 최종 결정”
  • 이민지 기자
  • 승인 2019.08.06 1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뮤지컬 '헤드윅'에서 하차하는 강타 / 뉴시스
뮤지컬 '헤드윅'에서 하차하는 강타 / 뉴시스

시사위크=이민지 기자  최근 연애사 논란을 겪고 있는 강타가 뮤지컬 ‘헤드윅’에서 하차한다.

6일 뮤지컬 ‘헤드윅’ 제작사 <쇼노트>는 공식입장을 통해 “쇼노트는 소속사와의 협의를 통해 뮤지컬 ‘헤드윅’에 캐스팅된 배우 강타의 하차를 최종 결정하게 되었음을 알려드린다”며 “뮤지컬 ‘헤드윅’을 기대해주신 많은 분들께 안타까운 소식을 전하게 되어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계속해서 “배우 강타가 출연할 예정이었던 공연 회차들은 전체 취소하기로 결정했다”며 “해당 공연의 티켓 금액은 수수료 없이 전액 환불될 예정이다. 해당 공연 회차 티켓 취소와 관련된 상세한 안내는 티켓예매사이트, 개별 LMS를 통해 공지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쇼노트는 “현재 뮤지컬 ‘헤드윅’은 오는 8월 16일 개막을 앞두고 모든 배우 및 스태프들이 막바지 공연 준비를 하고 있다”며 “좋은 무대를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1일 강타는 레이싱모델 우주안이 SNS에 게재한 영상으로 인해 열애설에 휩싸였다. 이후 같은 날 강타는 배우 정유미와 열애설에 휩싸이며 세간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멈추지 않고 2일 오정연 아나운서가 SNS를 통해 “반년 가량 진지한 만남을 이어가며 하루가 멀다 하고 만나온 연인이 다른 여자와 한 침대에서 발견되면? 충격일 수밖에 없다”는 글과 함께 강타와 우주안의 이름이 올라와 있는 포털 실시간 검색어 순위 화면을 게재해 강타의 연애사 논란은 가중됐다. 이와 관련 강타는 자신의 SNS를 통해 “개인적인 일로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 드려 죄송하다”고 올렸으나 대중의 시선은 곱지 않은 상황이다.


해당 박스는 '광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