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5 06:35
가스공사, 빅데이터·인공지능 스타트업 경진대회 개막
가스공사, 빅데이터·인공지능 스타트업 경진대회 개막
  • 최민석 기자
  • 승인 2019.08.07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인천 LNG 기지서 참가자 대상 현장 설명회 가져
한국가스공사(사장 채희봉)는 8월 5일부터 10월 25일까지 세 달간 ‘빅데이터·인공지능 스타트업 경진대회’를 시행한다고 7일 밝혔다. 사진은 한국가스공사 빅데이터·인공지능 스타트업 경진대회 현장 설명회 모습 / 한국가스공사
한국가스공사(사장 채희봉)는 8월 5일부터 10월 25일까지 세 달간 ‘빅데이터·인공지능 스타트업 경진대회’를 시행한다고 7일 밝혔다. 사진은 한국가스공사 빅데이터·인공지능 스타트업 경진대회 현장 설명회 모습 / 한국가스공사

시사위크=최민석 기자  한국가스공사(사장 채희봉)는 8월 5일부터 10월 25일까지 세 달간 ‘빅데이터·인공지능 스타트업 경진대회’를 시행한다고 7일 밝혔다.

가스공사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비한 정부 혁신성장 정책을 뒷받침하고 우수 스타트업을 발굴·육성하기 위해 ‘설비운전 빅데이터를 활용한 최적의 설비운영 알고리즘 개발’을 주제로 경진대회를 기획했다.

총 3,500만원의 상금이 걸린 이번 대회에서는 지난 6월 24일부터 7월 26일까지 참가 접수를 거쳐 서류 평가를 통과한 30개 팀(113명)이 선발됐다.

가스공사는 참가자들의 이해도를 높이고자 6일 인천 LNG 기지에서 현장 설명회를 열고 펌프·재응축기·기화기 등 천연가스 생산설비와 대회 제공 데이터, 클라우드 기반 개발환경 등에 대한 오리엔테이션을 진행했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이번 대회를 통해 스타트업 및 예비 창업가들의 빅데이터 알고리즘 개발 능력을 제고하고 스마트공장 보급·확산 기반을 마련함으로써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는 산업 생태계 조성 및 일자리 창출에 적극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가스공사는 이번 대회에서 선정된 우수팀을 대상으로 알고리즘 현장검증 기회 제공 및 대구지역 기업과의 사업화 매칭 등 후속 지원도 이어나갈 방침이다.


해당 박스는 '광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