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4 13:38
엔씨 ‘리니지2M’, 모바일 MMORPG 새 역사 쓰나
엔씨 ‘리니지2M’, 모바일 MMORPG 새 역사 쓰나
  • 이미르 기자
  • 승인 2019.09.24 1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택진 대표는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앞으로 몇 년 동안은 기술적으로 ‘리니지2M’을 따라올 수 있는 게임은 없을 것”이라며 ‘리니지2M’의 성공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사진은 5일 오전 서울 역삼동 '더 라움'에서 열린 리니지2M 미디어 쇼케이스 '2nd IMPACT'에서 엔씨(NC) 김택진 CCO가 키노트 발표를 하고 있는 모습 / 뉴시스
김택진 대표는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앞으로 몇 년 동안은 기술적으로 ‘리니지2M’을 따라올 수 있는 게임은 없을 것”이라며 ‘리니지2M’의 성공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사진은 5일 오전 서울 역삼동 '더 라움'에서 열린 리니지2M 미디어 쇼케이스 '2nd IMPACT'에서 엔씨(NC) 김택진 CCO가 키노트 발표를 하고 있는 모습 / 뉴시스

시사위크=이미르 기자  모바일 MMORPG ‘리니지2M’이 출격 채비를 마쳤다. ㈜엔씨소프트는 ‘리니지2M’ 출시 시점을 올 4분기로 결정하고, 마지막 전열을 가다듬고 있다. 업계 최대 기대작으로 꼽히는 만큼 증권가도 벌써부터 술렁이는 분위기다.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 이하 엔씨)는 원작의 스토리와 콘텐츠에 최신 모바일 게임의 기술을 결합해 진일보한 모바일 MMORPG ‘리니지2M’을 올 4분기 중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리니지2M은 PC MMORPG 리니지2의 정통성을 계승한 모바일 게임이다. 엔씨가 그동안 PC와 모바일에서 쌓은 혁신적인 MMORPG 개발력을 투입했다는 점에서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앞서 엔씨는 이달 5일 미디어 쇼케이스를 개최하고 리니지2M을 소개했다. 특히 이날 공개된 혁신적인 기술들은 리니지2M에 대한 기대감을 한층 높였다.

엔씨에 따르면 리니지2M은 모바일 최고 수준의 4K UHD(Ultra-HD)급 풀(FULL) 3D 그래픽을 구현했다. 이를 통해 유저들의 시각적인 만족감과 보는 재미를 극대화했다. 모바일 게임을 PC에서도 즐길 수 있는 기능이 있는 만큼 수준 높은 그래픽이 필요하다는 판단이다.

1만명 이상이 참여하는 대규모 전투가 가능한 모바일 최대 규모의 ‘오픈 월드’ 역시 엔씨소프트가 보유한 개발력의 진가를 보여준다. 론칭 시점 선보일 리니지2M 월드의 규모는 2억4,000만㎡(약 7,300만평)로 여의도 면적(290만㎡)의 약 83배에 달한다. 이용자들은 리니지2M의 거대한 월드에서 1만명 이상이 참여하는 대규모 전투를 경험할 수 있다.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 이하 엔씨)는 원작의 스토리와 콘텐츠에 최신 모바일 게임의 기술을 결합해 진일보한 모바일 MMORPG ‘리니지2M(사진)’을 올 4분기 중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 이하 엔씨)는 원작의 스토리와 콘텐츠에 최신 모바일 게임의 기술을 결합해 진일보한 모바일 MMORPG ‘리니지2M(사진)’을 올 4분기 중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엔씨소프트

모바일 3D MMORPG 최초로 적용된 충돌 처리 기술도 주목된다. 리니지2M은 충돌 처리 기술의 도입으로 캐릭터와 몬스터, 지형이 각자의 공간을 보유하도록 하고 전투의 현실감을 높였다.

로딩 없는 플레이도 가능하다. 리니지2M은 지역 간 이동이나 전장 합류 및 이탈 과정에서의 스트레스를 없애 전투 콘텐츠를 가장 발전된 형태로 선보일 예정이다.

업계는 엔씨가 리니지2M을 통해 리니지M의 성과를 뛰어넘을 수 있을지도 주목하고 있다. 리니지M은 엔씨가 2017년 6월 출시한 모바일 MMORPG다. 출시 후 2년이 넘도록 국내 모바일 게임 시장의 최정상을 지키고 있다.

사전 예약의 분위기는 리니지2M이 리니지M을 앞서고 있다. 리니지2M은 지난 5일 사전 예약을 시작한 이후 불과 닷새만에 300만건을 넘어서며 게이머들의 폭발적인 기대감을 입증했다. 리니지M은 300만 달성까지 14일이 걸렸다.

출시 당일 성과도 관심의 대상이다. 리니지M은 서비스 첫날 접속 계정 수 210만, 일 매출 107억원을 기록한 바 있다.

리니지2M은 모바일 MMORPG 사상 최대 규모의 원 채널 오픈 월드(One Channel Open World)도 특징이다. 론칭 시점 선보일 리니지2M 월드의 규모는 2억4,000만㎡(약 7,300만평)로 여의도 면적(290만㎡)의 약 83배에 달한다. / 엔씨소프트
리니지2M은 모바일 MMORPG 사상 최대 규모의 원 채널 오픈 월드(One Channel Open World)도 특징이다. 론칭 시점 선보일 리니지2M 월드의 규모는 2억4,000만㎡(약 7,300만평)로 여의도 면적(290만㎡)의 약 83배에 달한다. / 엔씨소프트

증권가에서도 리니지2M의 흥행에 관심을 집중하는 분위기다.

신영증권은 23일 엔씨에 대해 “리니지2M의 흥행 기대감이 여전하다”며 “출시가 예정된 4분기부터 수익 성장을 기대해본다”고 평가했다. 이에 따라 목표주가를 기존 55만원에서 63만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윤을정 연구원은 “리니지2M의 사전예약자는 7시간 만에 100만명, 18시간 만에 200만명, 5일만에 300만명을 달성했다”며 “전작인 리니지M(100만명 8시간, 200만명 3일, 300만명 14일 소요)과 비교했을 때 상당히 빠른 속도로 흥행 가능성이 매우 크다”고 말했다.

윤 연구원은 “4분기 리니지2M 매출은 약 1,215억원으로 추정한다”며 “전체 모바일 매출액은 탄탄한 리니지M 매출과 리니지2M 성과 신규 반영에 따라 지난해보다 55.8% 증가한 3,469억원으로 전망한다”고 언급했다.

키움증권 역시 “리니지2M에 대한 기대치를 확대시킬 필요가 있다”고 전했다.

김학준 키움증권 연구원은 같은 날 “지난 2년간 게임산업의 시가총액이 박스권을 형성하고 있는 것은 시장성장이 둔화된 영향이 크고 글로벌에서의 성과도 일본을 제외하고는 뚜렷한 성과를 못 내고 있기 때문에 성장성에 대한 의문이 컸는데 이러한 의문을 리니지2M이 풀어줄 것”이라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한편 리니지2M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해당 박스는 '광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