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7 10:19
동서식품, 태풍 ‘미탁’ 피해복구 성금 1억원 기부
동서식품, 태풍 ‘미탁’ 피해복구 성금 1억원 기부
  • 김은주 기자
  • 승인 2019.10.31 1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일,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통해 기부금 1억원 기탁
동서식품(대표 이광복)은 태풍 ‘미탁’으로 인한 피해 복구 사업 및 이재민 지원을 위해 1억원의 성금을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탁한다고 31일 밝혔다. / 동서식품 홈페이지
동서식품(대표 이광복)은 태풍 ‘미탁’으로 인한 피해 복구 사업 및 이재민 지원을 위해 1억원의 성금을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탁한다고 31일 밝혔다. / 동서식품 홈페이지

시사위크=김은주 기자  동서식품(대표 이광복)은 태풍 ‘미탁’으로 인한 피해 복구 사업 및 이재민 지원을 위해 1억원의 성금을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탁한다고 31일 밝혔다.

동서식품은 이달 초 한반도를 강타한 제18호 태풍 ‘미탁’으로 인해 울진, 영덕, 경주 등 지역이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되고, 다수의 사망자와 이재민이 발생하는 등 피해가 심각함에 따라 피해 지역의 조속한 복구를 위해 지원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동서식품 관계자는 “태풍으로 큰 피해를 입은 모든 분들께 깊은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며 “성금이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라며, 피해가 하루 속히 복구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동서식품은 올 4월 강원도 지역 산불 피해 때는 2억원의 성금과 구호물품을, 2017년 포항 지진 피해에는 2억5천만원의 성금을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기부한 바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