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30 05:30
KT SAT, 세계최초 위성‧5G 연결 성공
KT SAT, 세계최초 위성‧5G 연결 성공
  • 박설민 기자
  • 승인 2019.11.25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G 네트워크 끊겨도 위성 이용해 서비스 보장
동일 위성 주파수로 접속한 스마트폰에 콘텐츠 동시 전송 가능
KT SAT이 KT의 5G 네트워크와 적도 상공 약 3만 6000km 우주에 있는 무궁화 위성 6호를 연동해 데이터를 주고 받는 위성 5G 기술 시험에 세계최초로 성공했다./ KT

시사위크=박설민 기자  한국 위성서비스 기업 KT SAT가 KT 융합기술원과의 협업을 통해 세계 최초로 적도 상공 약 3만6,000km 우주에 있는 위성과 5G로 데이터를 주고받는데 성공했다. 

24일 KT SAT는 KT의 5G 네트워크와 무궁화 위성 6호를 연동해 데이터를 주고 받는 ‘위성 5G(5G-SAT)’ 기술 시험을 성공했다고 밝혔다. 5G 사업 영역 확장을 위해 진행된 이번 기술 시험은 △위성 5G 하이브리드 전송 △위성 통신 링크를 이용한 5G 엣지 클라우드 미디어 기술을 구현해냈다.

먼저 ‘위성 5G 하이브리드 전송’은 완전히 다른 네트워크를 하나로 묶는 통신 규칙을 이용해 기존 5G 서비스보다 신뢰도 높은 데이터 통신을 가능하게 하는 기술이다. 이 기술의 핵심은 KT융합기술원과 KT SAT이 공동으로 개발한 ‘위성 5G 하이브리드 라우터’다. 라우터에 연결된 5G 단말은 각종 데이터를 5G 네트워크와 위성으로부터 동시에 송수신하거나 또는 각각의 경로를 이용할 수 있다.

현재 KT SAT이 운영하고 있는 위성은 무궁화 위성 5, 5A, 6, 7호와 KOREASAT 8호로 총 5기다. KT SAT 통신 위성 5기의 커버리지는 지구 전체 면적의 60% 수준이다. KT SAT는 광대한 범위의 위성 커버리지를 통해 5G 네트워크의 연결의 안정성을 확보할 수 있게 된다. 실제로 이번 기술 시험에서 KT SAT은 5G 네트워크가 단절된 상황을 연출한 후 무궁화 위성 6호 만으로 정상적인 서비스를 유지시키는데 성공했다. 

KT 관계자는 “이 기술은 5G 기반 자동화 농기계나 차량이 이동 중 5G 커버리지가 닿지 않거나 재해재난이 발생해 네트워크가 끊길 경우 네트워크의 연결성을 지속적으로 확보해주는 형태로 이용될 수 있다”고 밝혔다.

아울러 위성 통신 링크를 이용한 ‘5G 엣지 클라우드 미디어 전송’은 5G 엣지 클라우드를 통해 제공되는 콘텐츠 전송 네트워크(CDN)의 영상 전송 서비스를 위성 통신과 접목한 기술이다. 5G 엣지 클라우드는 5G의 초저지연성을 극대화 하기 위해 이용자 단말기에서 발생하는 데이터를 최대한 가까운 곳에서 처리해주는 가상의 데이터센터를 말한다.

이번 기술 시험에서 KT SAT은 KT SAT 금산 위성센터에서 실시간 스트리밍 데이터와 카메라 중계 영상을 무궁화 위성 6호를 통해 우면동 KT연구개발센터의 5G 엣지 클라우드에 전송한 후 다수의 5G 단말로 끊김 없이 송출하는데 성공했다.

기존 위성통신기술은 HD급 영상을 하나의 스마트폰으로만 전송할 수 있었다. 하지만 5G 엣지 클라우드 미디어 전송 기술을 이용하면 같은 주파수 자원을 가지고 5G 엣지 클라우드에 접속한 모든 단말에 콘텐츠를 동시에 전송할 수 있다.

KT SAT는 이번에 시험에 성공한 두 기술이 상용화 된다면 상대적으로 낮은 속도의 위성 통신도 더 빠르고 끊김 없는 데이터 전송을 할 수 있고 통신 환경이 열악한 국가에서도 많은 이용자가 보다 고품질의 콘텐츠를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KT SAT 관계자는 <시사위크>와의 통화에서 “아직까지 확실한 예측은 힘들지만 이번 두 가지 기술이 상용화 된다면 제3국, 오지 등에서 자율주행, 산업, 콘텐츠 전송 등 다양한 분야에서 이용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KT SAT 대표이사 한원식 사장은 “위성과 5G를 연동하는 기술은 향후 지역간 격차 없는 통신 환경을 조성하고 끊김 없는 통신이 중요한 재난‧비상통신 및 콘텐츠 시장 등에서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라며 “KT와 지속적인 기술 교류로 글로벌 기술 표준화를 이루고 고객들에게 실제 서비스 할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KT SAT는 위성과 5G를 연동하는 기술을 글로벌 표준으로 제정해 5G NR(New Radio)과 위성 통신을 완전하게 연동하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다. 이에 따라 이번 시험 결과를 KT융합기술원과 함께 2020년 상반기 중 ‘국제민간표준화기구(3GPP, 3rd Generation Partnership Project)’에 개진할 방침이다. 
 


관련기사

해당 박스는 '광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