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0 08:22
LG 올레드 TV, 할리우드전문가협회 ‘기술 우수상’ 수상
LG 올레드 TV, 할리우드전문가협회 ‘기술 우수상’ 수상
  • 서예진 기자
  • 승인 2020.01.02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로서는 최초… 할리우드 영상 참조용 TV로도 널리 활용
LG 시그니처 올레드 8K TV. /LG전자
LG 시그니처 올레드 8K TV. /LG전자

시사위크=서예진 기자  LG전자 올레드(OLED·유기발광다이오드) TV가 미국 할리우드 영상 전문가들로부터 기술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LG전자는 2일 “LG 올레드 TV가 최근 ‘할리우드전문가협회’(HPA)로부터 ‘기술 우수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번 수상은 LG 올레드 TV가 최고의 영상 전문가들로부터 뛰어난 성능을 인정받았다는 점에서 의미가 각별하다. 이 상을 받은 TV는 이 제품이 처음이다.

HPA는 2002년에 설립됐으며 콘텐츠 제작, 배포, 보관 등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모여 관련 기술과 산업을 지원한다. 협회는 지난 2005년부터 예술성과 혁신성이 뛰어난 제품과 콘텐츠를 선정해 시상하고 있다.

평가단은 LG 올레드 TV가 전문가들이 요구하는 수준 이상의 색 재현율을 구현하는 점을 특히 높게 평가했다고 알려졌다. 이 제품은 정확한 색 표현력을 인정받아 할리우드에서 ‘표준명암비’와 ‘고명암비’ 영상 참조용 TV로도 활용되고 있다.

특히 평가단은 전문 프로그램을 통해 TV 화면의 색감을 손쉽게 조정할 수 있도록 한 점도 호평했다. LG전자는 관련 기술을 2017년부터 영상 소프트웨어 전문업체 ‘포트레이트디스플레이’와 공동 개발했으며, 지난해부터 제품에 적용했다. 이 기술은 전문성과 편의성을 인정받아 ‘유니버셜’, ‘돌비’, ‘넷플릭스’, ‘디즈니’ 등 세계적인 콘텐츠 업체들도 사용하고 있다.

한편 LG전자는 오는 7~10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전자·IT전시회 ‘CES 2020’에서 ‘리얼 8K TV’를 포함한 2020년형 올레드 TV 신제품을 본격 공개할 계획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