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9 23:57
새로운 ‘갤럭시’ 어떤 모습일까… 기대감 ↑
새로운 ‘갤럭시’ 어떤 모습일까… 기대감 ↑
  • 서예진 기자
  • 승인 2020.01.06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월 11일 미국 샌프란시스코서 ‘갤럭시 언팩 2020’ 개최
‘갤럭시S10’ 후속작 명칭 ‘갤럭시S11’ 아니라 ‘갤럭시S20’ 전망
/삼성전자
삼성전자가 내달 11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삼성 갤럭시 언팩 2020' 행사를 연다. /삼성전자

시사위크=서예진 기자  삼성전자가 새로운 ‘갤럭시’ 시리즈를 공개한다. 

삼성전자는 내달 11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삼성 갤럭시 언팩 2020’을 열고 차세대 모바일 경험을 이끌어 갈 새롭고 혁신적인 갤럭시 디바이스를 공개한다고 밝혔다. 당초 알려진 일정보다 일주일 앞당겨진 셈이다.

삼성전자는 지난 5일 오후 글로벌 미디어와 파트너들에게 ‘삼성 갤럭시 언팩’ 초대장을 발송해 이같이 밝혔다. 언팩 행사는 삼성전자 뉴스룸과 삼성전자 홈페이지에서 실시간으로 볼 수 있다.

삼성전자의 ‘갤럭시S10’의 후속작 명칭은 ‘갤럭시S11’이 아니라 ‘갤럭시S20’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미국 IT매체 폰아레나는 최근 “삼성전자가 플래그십 스마트폰 라인업인 갤럭시S의 명칭을 개편할 것”이라며 “새로운 갤럭시S의 모델명은 갤럭시S11이 아닌 갤럭시S20일 것”이라고 예상했다. 삼성전자 측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는 입장이다.

또 이번 언팩 행사에선 ‘갤럭시폴드’의 뒤를 이을 후속 폴더블폰도 공개될 것으로 보인다. 차기 폴더블폰은 지난해 출시된 갤럭시폴드와 달리 가로를 축으로 접는 ‘클램셸’(조개껍질) 형태일 것으로 예상된다. 

폰아레나는 지난달 3일 삼성전자가 2월 선보일 두 번째 폴더블폰의 가격은 1,000달러 미만으로 출시될 것으로 전망했다. 한국 가격으로는 약 100만원으로 예상되며 이는 갤럭시S10 시리즈와 비슷하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