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1 23:44
1월 서울 민간아파트 분양가 전월 대비 2.1% ↑
1월 서울 민간아파트 분양가 전월 대비 2.1% ↑
  • 서종규 기자
  • 승인 2020.02.18 1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달 서울 내 민간아파트의 평균 분양가가 전월 대비 소폭 상승했다./뉴시스
지난달 서울 내 민간아파트의 평균 분양가가 전월 대비 소폭 상승했다./뉴시스

시사위크=서종규 기자  지난달 서울 내 민간아파트의 평균 분양가가 전월 대비 소폭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주택도시보증공사(HUG)에 따르면 지난달 전국 민간아파트의 평균 분양가격은 361만원으로, 전월 대비 0.79% 상승했다. 3.3㎡당 분양가로는 1,194만원으로, 전년 동월 대비 6.14% 올랐다.

서울과 수도권의 평균 분양가격 또한 전월 대비 각각 2.09%, 1.09% 상승했다. 서울의 3.3㎡당 평균 분양가는 2,680만원으로, 전년 동월 대비 6.8% 올랐다. 수도권은 3.3㎡당 1,829만원으로, 전년 동월 대비 7.71% 상승했다.

5대 광역시 및 세종시의 1월 평균 분양가격은 3,730만원으로 전월 대비 0.25% 늘었고, 전년 동월 대비로는 3% 늘었다. 기타 지방의 경우 평균 분양가는 2,810만원으로 전월과 전년 동월 대비 각각 1.1%, 7.16% 늘었다.

한편 1월 전국 신규분양 민간아파트 물량은 2,106세대로 집계됐다. 전월 대비 74% 감소한 물량이다. 특히 1월 서울과 5대 광역시 및 세종시의 분양 물량은 아예 없다.

HUG 관계자는 “1월 신규분양은 경기 수원과 제주 서귀포 등 일부 지역에서만 일어났고, 전년 동월의 분양내역이 집계대상에서 제외되며 이달 분양가격 변동에 영향을 미쳤다”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해당 박스는 '광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