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30 15:51
집에서 즐기는 프리미엄 커피… 동서식품 ‘맥심 카누 시그니처’
집에서 즐기는 프리미엄 커피… 동서식품 ‘맥심 카누 시그니처’
  • 김은주 기자
  • 승인 2020.05.22 16: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리미엄 인스턴트 원두커피 ‘맥심 카누 시그니처(Maxim KANU Signature)’는 집, 사무실 어디서든 시원한 얼음과 곁들여 커피전문점 수준의 아이스커피를 간편하게 즐길 수 있어 외출이 조심스러운 요즘 같은 시기에 특히 사랑받고 있다.  사진은 맥심 카누 시그니처 미니 2종 / 동서식품
프리미엄 인스턴트 원두커피 ‘맥심 카누 시그니처(Maxim KANU Signature)’는 집, 사무실 어디서든 시원한 얼음과 곁들여 커피전문점 수준의 아이스커피를 간편하게 즐길 수 있어 외출이 조심스러운 요즘 같은 시기에 특히 사랑받고 있다. 사진은 맥심 카누 시그니처 미니 2종 / 동서식품

시사위크=김은주 기자  다소 빠르게 시작된 더위에 아이스커피를 찾는 수요가 늘고 있다. 프리미엄 인스턴트 원두커피 ‘맥심 카누 시그니처(Maxim KANU Signature)’는 집, 사무실 어디서든 시원한 얼음과 곁들여 커피전문점 수준의 아이스커피를 간편하게 즐길 수 있어 외출이 조심스러운 요즘 같은 시기에 특히 사랑받고 있다. 어느 해보다 무더운 여름이 예상되는 올해, 카누 시그니처와 함께 시원한 아이스커피 한 잔의 여유를 느껴보는 것은 어떨까.

동서식품에 따르면 ‘카누 시그니처’는 50년 커피 제조 노하우를 집약해 카페 아메리카노를 그대로 구현한 프리미엄 커피다. 커피 추출액을 얼려 수분을 제거하는 향보존동결공법(아이스버그, iceberg)을 적용해 신선한 원두의 풍부한 아로마를 그대로 지켜냈으며 일정량의 원두에서 추출하는 커피의 양을 줄인 저수율 추출공법으로 원두 본연의 맛과 향을 살렸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동서식품은 소비자들의 반응에 힘입어 지난 3월 카누 시그니처의 고급스러운 풍미를 보다 작은 컵으로도 즐길 수 있도록 용량을 0.9g으로 줄인 ‘카누 시그니처 미니’ 2종을 출시했다. 소비자들이 좀 더 간편하게 작은 컵으로 신선한 커피를 마실 수 있도록 편의성을 높였으며 한국인의 음용 습관에 가장 적합한 용량으로 언제 어디서나 한 번에 마시기 좋은 용량으로 구성했다. 패키지는 상단을 게이블 탑(Gable Top) 디자인으로 변경해 차별화했다.

또한 동서식품은 카누 시그니처 미니 출시에 맞춰 카누 시그니처 2종을 리뉴얼해 선보였다. 동서식품 관계자는 “기존 카누 시그니처의 양이 다소 많다는 소비자 의견을 반영해 용량을 2.1g에서 1.8g으로 14% 줄이고, 가격도 14% 낮춰 합리적인 가격에 카페 아메리카노의 맛과 향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고 말했다.

한편 카누 시그니처와 카누 시그니처 미니는 ‘카누 시그니처 다크 로스트’와 ‘카누 시그니처 미디엄 로스트’ 등 2종으로 구성돼 개인이 선호하는 커피 취향에 맞게 다양하게 선택해 즐길 수 있다.

동서식품 옥지성 마케팅 담당자는 "카누 시그니처는 카페에 가지 않고도 언제 어디서나 신선한 원두커피의 맛과 향을 즐길 수 있는 프리미엄 커피"라며 “조금 빠르게 시작된 올 여름, 얼음을 띄운 카누 시그니처 한 잔과 함께 시원한 하루를 보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