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2 02:50
오정세, 이번엔 ‘순수함’이다… ‘사이코지만 괜찮아’에 쏠리는 기대
오정세, 이번엔 ‘순수함’이다… ‘사이코지만 괜찮아’에 쏠리는 기대
  • 이영실 기자
  • 승인 2020.05.27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정세가 ‘사이코지만 괜찮아’로 새로운 얼굴을 예고한다. /tvN
오정세가 ‘사이코지만 괜찮아’로 새로운 얼굴을 예고한다. /tvN

시사위크=이영실 기자  배우 오정세가 ‘대세’ 행보를 이어간다. 케이블채널 tvN 새 토일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에서 순수함 넘치는 청년으로 분해 다시 한 번 시청자를 매료시킬 예정이다.

‘사이코지만 괜찮아’(연출 박신우, 극본 조용)는 버거운 삶의 무게로 사랑을 거부하는 정신 병동 보호사 문강태(김수현 분)와 태생적 결함으로 사랑을 모르는 동화 작가 고문영(서예지 분)이 서로의 상처를 보듬고 치유해가는 한 편의 판타지 동화 같은 사랑에 관한 조금 이상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극 중 오정세는 정신병동 보호사 문강태의 하나 뿐인 형 문상태 역을 맡아 자폐 스펙트럼(ASD) 연기에 도전한다. 27일 공개된 스틸 속에는 다채로운 문상태의 일상이 담겨있어 이목을 끈다. 순수한 매력이 깃든 그의 모습이 미소를 자아낸다.

먼저 목에 건 티슈와 가슴에 꼭 품은 공룡 백과사전, 줄무늬 티셔츠 등 남다른 스타일을 자랑해 이목을 끈다. 또 호기심 가득한 눈망울과 엎드려 무언가에 열중하고 있는 자태가 때 묻지 않은 여린 감성의 소유자임을 보여준다. 

오정세는 인물의 섬세한 감정과 독특한 제스터를 그만의 디테일을 살린 연기로 표현할 예정이다. 또 동생 문강태 역을 맡은 김수현과 ‘브로맨스 케미’를 예고, 기대감을 높인다.

오정세는 지난해 KBS 2TV ‘동백꽃 필 무렵’부터 SBS ‘스토브리그’까지 연타석 홈런에 성공하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제대로 사로잡았다. 연이은 작품 흥행으로 대중의 신뢰를 받고 있는 만큼 그가 차기작으로 택한 ‘사이코지만 괜찮아’를 향한 관심도 뜨겁다. 오정세가 기분 좋은 흐름을 이어갈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오정세의 새로운 연기 변신을 기대하게 하는 ‘사이코지만 괜찮아’는 오는 6월 20일 첫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