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4 07:06
여의도 ABL생명 본사, 사흘간 폐쇄… “확진자, 1층 커피숍 다녀가”
여의도 ABL생명 본사, 사흘간 폐쇄… “확진자, 1층 커피숍 다녀가”
  • 이미정 기자
  • 승인 2020.05.29 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BL생명이 자사 본사 건물 1층 커피숍에 코로나19 확진자가 다녀간 사실이 확인됨에 따라 사흘간 건물 폐쇄를 결정했다. /ABL생명 

시사위크=이미정 기자 서울 여의도 ABL생명 본사 1층 커피숍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다녀간 사실이 확인됐다. 이에 따라 ABL생명 본사 건물인 ABL타워는 방역 조치를 하기 위해 사흘간 폐쇄된다.  

ABL생명은 28일 홈페이지를 통해 “코로나19 외부 확진자가 지난 25일 본사 1층에 위치한 커피숍을 방문했다는 사실이 확인됨에 따라 29일 건물을 폐쇄하고 방역을 실시하게 됐다”고 밝혔다. 해당 건물의 1층에는 스타벅스 커피숍이 위치해 있다. 확진자가 1층 스타벅스 카페만 방문했지만 ABL생명은 자체 위기관리 매뉴얼 등에 따라 건물 전체 폐쇄 결정을 내렸다. 

ABL생명은 “건물 폐쇄 결정에 따라 본사에 위치한 고객센터와 지점은 29일 운영되지 않으며 6월 1일부터 정상적으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알렸다.

또 “본사는 사전 준비된 위기관리 프로세스에 따라 필수 대고객 업무를 지속적으로 운영하고 있다”며 “고객들이 고객센터에 방문하지 않아도 보험계약대출서비스, 보험료 납입 등 다양한 고객 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도록 콜센터, 사이버·모바일 센터, 화상 고객센터를 운영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ABL생명 본사 건물인 ABL타워는 서울 여의도 샛강역 인근에 위치하고 있으며 지상 23층, 지하 8층짜리 빌딩이다. 해당 건물에는 ABL생명 본사와 스타벅스, 대신증권 여의도영업부 등이 위치해 있다.

대신증권 여의도 영업부도 건물 폐쇄 조치에 따라 사흘간 운영을 중단한 뒤, 6월 1일 업무를 재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