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5 16:32
네이버 14년 장수 웹툰 ‘마음의 소리’ 대장정 막내린다
네이버 14년 장수 웹툰 ‘마음의 소리’ 대장정 막내린다
  • 송가영 기자
  • 승인 2020.06.29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이버웹툰에서 14년간 장기 연재를 해온 조석 작가의 '마음의 소리가'가 오는 30일을 기준으로 연재를 종료한다. /네이버
네이버웹툰에서 14년간 장기 연재를 해온 조석 작가의 '마음의 소리가'가 오는 30일을 기준으로 연재를 종료한다. /네이버

시사위크=송가영 기자  매주 화요일 독자들의 웃음을 책임졌던 네이버웹툰 장수 연재작 ‘마음의 소리’가 14년간의 대장정을 마무리한다. 

네이버웹툰은 29일, 화요웹툰 마음의 소리가 오는 30일 1,229화를 끝으로 연재를 종료한다고 밝혔다. 마음의 소리는 조석 작가가 지난 2006년 9월 8일부터 연재한 인기 개그 웹툰이다.

서울 은평구에 거주하는 한 가족의 코믹한 일상을 옴니버스 형식으로 그려냈고 조석 작가와 가족들의 일상을 기반으로 한 창작 개그를 통해 현재도 수많은 독자들을 보유하고 있다.

마음의 소리는 그동안 수많은 기록들을 세워왔다. 연재 종료일을 기준으로 연재일수는 총 5,045일로 최장기간 연재한 웹툰이며 총 누적 조회수 70억건, 누적 댓글수 1,500만건을 기록했다. 

또한 최장기간 무휴재를 기록을 세우기도 해 ‘성실한 연재’ 트레이드마크가 되며 독자들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았다. 지난 17일 조 작가의 소셜 채널을 통해 연재 종료 소식을 접한 독자들은 “오랜 기간 고생하셨다”, “마음의 소리 연재해 줘서 고맙다” 등 응원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네이버웹툰은 조 작가의 완결을 맞이해 마지막화가 공개되는 이날 저녁 11시 동료 작가들의 축전, 굿바이 영상을 포함한 이벤트 페이지를 공개할 예정이다. 또한 14년간 연재된 마음의 소리 레전드 편을 볼 수 있는 ‘다시 보는 레전드 모음’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연재 종료 소식을 알린 조 작가는 “다 그렸다는 마음으로 마음의 소리를 마칠 수 있어 운이 좋다고 생각한다”며 “은퇴가 아니니까 이 마음을 갖고 다른 웹툰도 열심히 그리고 싶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