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1 06:20
[지스타 2020] 사상 최초 ‘온라인 지스타’ 개막… ‘온택트’ 소통에 주력
[지스타 2020] 사상 최초 ‘온라인 지스타’ 개막… ‘온택트’ 소통에 주력
  • 송가영 기자
  • 승인 2020.11.19 12: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인해 최초로 온라인으로 행사를 진행하게된 '지스타2020'이 19일 개막했다. 이날 개막식에는 강신철 지스타 조직위원장을 비롯해 박성훈 부산시 경제부시장, 신상해 부산시의회 의장, 이인숙 부산정보산업진흥원장 등이 참석했다. /송가영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최초로 온라인으로 행사를 진행하게 된 '지스타2020'이 19일 개막했다. 이날 개막식에는 강신철 지스타 조직위원장을 비롯해 박성훈 부산시 경제부시장, 신상해 부산시의회 의장, 이인숙 부산정보산업진흥원장 등이 참석했다. /송가영 기자

시사위크|부산=송가영 기자  국제게임전시회 ‘지스타2020’이 개막했다. 올해로 16회를 맞은 지스타는 온라인을 중심으로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고 성공적인 행사로 만들겠다는 계획이다.

지스타 2020은 19일부터 오는 22일까지 나흘간 온라인을 중심으로 개최되며 현장 참가사 발표와 각종 이벤트 등은 온라인 방송 채널 ‘지스타TV’에서 진행된다. 개막식 또한 지스타TV를 통해 생중계됐다.

올해 BTC 참가사는 메인스폰서 위메이드와 △넥슨 △크래프톤 △네오위즈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 △컴투스 △카카오게임즈 △2K △KT 게임박스 △KT리얼큐브 △오큘러스 코리아 △게임물관리위원회 등이다. 인디 쇼케이스를 위한 43개사 및 부산 인디커넥트 페스티벌 쇼케이스 44개사 등도 참여했다.

올해 지스타의 슬로건은 별도로 정하지 않았지만 방향성을 정의하는 키워드로 ‘온택트’를 선정했다. 지스타 기간 온라인에서 지스타TV와 라이브 비즈 매칭 등으로 만나 즐기고 감정을 나누며 비즈니스를 이어갈 수 있다는 소통이라는 의미를 담았다.

B2C는 온라인을 중심으로 오프라인을 연계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오프라인 현장에서 진행되는 이벤트는 모두 지스타TV를 통해 만날 수 있다. B2B는 100% 온라인을 통해 진행되며 어디에서든 접속해 이용이 가능하도록 온라인 화상미팅 시스템을 제공할 방침이다.

특히 어느 때보다 게임을 소개하는 것이 어려워진 인디게임사, 중소게임사, 아카데미 등에 대한 지원은 게임 콘텐츠를 동영상으로 제작해 소개하는 방송, B2B 라이브 비즈매칭 참가를 지원하는 방식으로 지속할 계획이다.

올해 지스타 조직위원회(이하 조직위)가 처음 시도하는 지스타TV는 기존에 없던 기록을 세우고 있다. 트위치 라이브 방송을 기준으로 생방송 시청자수는 150만명, 고유시청자수는 60만명, 시청시간은 9만5,000시간을 돌파했다.

지스타의 또다른 행사인 컨퍼런스 콘텐츠 ‘G-CON’에는 △라인게임즈 △팀호레이 △니혼팔콤 △오큘러스 △클로버게임즈 △SIE △엑스엘게임즈 △패러독스인터렉티브 △더샌드박스 △하이퍼그리프 △플래티넘게임즈 △2K △KT △젠지이스포츠 △Hempuli 등이 참여했다. G-CON은 매일 저녁 9시전후 1시간 가량 지스타TV를 통해 송출되며 하루 4개 내외 연사, 각 15분 내외의 러닝타임으로 방영될 예정이다. 

강신철 조직위원장은 개막 연사를 통해 “지스타2020은 지스타가 최초로 도전하는 온라인 중심의 게임문화축제이며 오프라인에서 만나지 못하지만 온라인 채널 통해 가능하도록 했다”며 “모든 콘텐츠가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지스타2020이 이제 개막한다. 가정, 공원의 벤치, 지하철 등에서 e스포츠, 콘텐츠, 다양한 신작들을 편하게 만나시라”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