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4 15:33
신동빈, 정의선 만난다… 미래차 협력 모색하나
신동빈, 정의선 만난다… 미래차 협력 모색하나
  • 범찬희 기자
  • 승인 2020.11.25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25일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과 회동하는 것으로 전해진다. / 롯데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25일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과 회동하는 것으로 전해진다. / 롯데

시사위크=범찬희 기자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과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회장의 회동이 예정되면서 두 사람 사이에 어떤 논의가 오갈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25일 재계에 따르면 신 회장과 정 회장은 25일 오후 경기도 의왕시에 위치한 롯데케미칼 첨단소재 의왕사업장에서 만난다. 첨단소재 의왕사업장은 자동차 내·외장재로 활용할 수 있는 신소재를 개발하는 곳이다.

이를 이유로 이번 만남에서는 롯데케미칼의 신소재를 현대차가 개발하고 있는 전기차와 수소차 등 미래형 자동차에 활용하는 방안에 관한 대화가 오갈 것으로 점쳐지고 있다. 실제 롯데케미칼은 올해 초 “앞으로 첨단소재 부문에서 현대차를 포함한 글로벌 완성차 업계와 협업해 모빌리티 사업을 적극 육성하겠다”는 계획을 밝힌 바 있다.

두 기업 총수는 2017년에도 교류한 적이 있다. 당시 부회장 직위였던 정 회장은 신 회장과 함께 잠실 롯데월드타워 117층 전망대에 올라 그룹의 숙원사업인 서울 삼성동 GBC(글로벌비즈니스센터) 프로젝트에 관한 조언을 들은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