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6 22:02
주차장 설계도 ‘AI’ 시대… DL이앤씨, 설계기술 특허출원
주차장 설계도 ‘AI’ 시대… DL이앤씨, 설계기술 특허출원
  • 송대성 기자
  • 승인 2021.07.14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DL이앤씨가 AI를 활용한 아파트 설계 개발에 힘을 쏟고 있다. /DL이앤씨
DL이앤씨가 AI를 활용한 아파트 설계 개발에 힘을 쏟고 있다. /DL이앤씨

시사위크=송대성 기자  인공지능(AI)이 아파트 주차장을 단시간에 설계하는 시대가 도래했다. 

DL이앤씨는 AI가 아파트 환경을 분석해 30분 만에 약 1,000건의 지하주차장 설계안을 만들어 내는 설계기술을 개발해 특허출원을 완료했다고 13일 밝혔다. 

자체 개발한 이 기술은 AI가 차량의 동선을 고려해 한정된 공간에서 가장 많은 주차 대수를 확보하는 지하주차장 설계를 도출한다. 주차장이 들어설 구역의 모양과 아파트 동 방향과 배치 등의 조건을 입력하면 AI가 학습된 알고리즘을 이용해 수천 여건에 달하는 대안 설계를 단 30분 만에 만들어 낸다. 

DL이앤씨는 사람 대신 AI가 설계를 담당하기 때문에 단지 환경에 최적화된 설계안을 모든 현장에서 균일한 품질 수준을 도출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실제 현장에 적용해 성능 검증도 마쳤다. DL이앤씨에 따르면 AI가 설계한 주차장은 기존 방식보다 주차 가능 대수를 평균 5% 이상 확보했다. 

DL이앤씨는 건축 관련 AI 연구 분야를 주도하는 미국 카네기 멜론 대학교의 연구진과 함께 아파트 단지의 동 배치를 설계하는 AI 기술도 개발했다고 전했다. 이 기술은 적용성 검토를 거쳐 내년 상반기에 실제 설계에 적용할 계획이다. 

DL이앤씨 김정헌 상무는 “AI를 활용한 기술을 통해 작업 능률을 향상시키고, 많은 고객에게 차별화된 최적의 상품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고객들에게 완벽한 공동주택 상품을 제공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연구를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