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8 12:20
24만명 몰리더니… 세종서도 만점 통장 나와
24만명 몰리더니… 세종서도 만점 통장 나와
  • 송대성 기자
  • 승인 2021.08.04 1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시 '세종자이 더 시티'를 향한 관심이 만점 통장으로 증명됐다. /GS건설
세종시 '세종자이 더 시티'를 향한 관심이 만점 통장으로 증명됐다. /GS건설

시사위크=송대성 기자  전국구 ‘로또 청약’으로 관심을 모은 세종시 ‘세종자이 더 시티’에서 청약 만점 통장이 나왔다.

4일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 따르면 이날 당첨자를 발표한 ‘세종자이 더 시티’ 전용 84㎡P 기타지역에서 84점 만점 통장이 나왔다. 84점은 부양가족 6인(35점)에 무주택 기간 15년 이상(32점), 청약통장 가입 기간 15년 이상(17점)을 모두 충족해야 받을 수 있는 점수다.

해당 면적은 총 2가구를 뽑는데 해당 지역에서 186명이, 기타지역에서는 2,289명이 몰렸다. 올해 첫 만점 통장은 지난 6월 분양한 서울시 서초구 ‘래미안 원베일리’에서 나온 바 있다

전국구 청약이 가능했던 만큼 기타지역의 가점이 높았다. 추첨제 물량 비중이 50%인 전용 85㎡ 이상 기타지역에서는 80점에 육박하는 통장이 나왔다. 전용 138㎡P, 119㎡, 101㎡A의 최고 점수가 79점에 이른 것이다.

아울러 세종자이 더 시티의 평균 당첨 가점은 58점이었으며, 최저 당첨 가점은 전용 123㎡ 해당지역에서 나온 52점이다. 

세종자이 더 시티는 지난달 29일 진행한 1순위 청약에 1,106가구 모집에 22만842건의 수요자가 몰렸다. 특별공급 청약 건수(2만2,759건)까지 포함하면 24만명이 넘는다.

해당 단지는 주변 시세보다 적게는 2억원, 많게는 4억원 가까이 저렴해 ‘로또 청약’으로 꼽혔다. 전매제한 4년(특별공급 5년)이 있지만 실거주 의무가 없어 당첨 후 전세를 놓을 수 있다는 점도 청약 통장이 몰리는 데 한몫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