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4 22:11
복합문화공간 도화서길, ‘알록달록’ 크리스마스 시즌 팝업 오픈
복합문화공간 도화서길, ‘알록달록’ 크리스마스 시즌 팝업 오픈
  • 이수민 기자
  • 승인 2021.12.21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종로구 수송동의 옛 도화서터에 자리한 복합문화공간 ‘도화서길’에서 크리스마스 시즌 팝업(Christmas Season Pop-up) 전시장을 운영한다. / 도화서길
서울 종로구 수송동의 옛 도화서터에 자리한 복합문화공간 ‘도화서길’에서 크리스마스 시즌 팝업(Christmas Season Pop-up) 전시장을 운영한다. / 도화서길

시사위크=이수민 기자  서울 종로구 수송동의 옛 도화서터에 자리한 복합문화공간 ‘도화서길’에서 크리스마스 시즌 팝업(Christmas Season Pop-up) 전시장을 운영한다.

도화서길은 서울의 대표색인 단청빨간색, 서울하늘색, 은행노란색, 남산초록색, 기와진회색과 감각적인 오렌지, 퍼플 컬러로 조화를 이룬 트리가 어우러져 다채로운 크리스마스 공간을 선보인다.

특히 도화 테라스 안에 꽃과 나무의 자연 속 정원을 통해 크리스마스의 분위기가 더욱 느껴지는 시각적 요소의 포토존을 마련, 잊지 못할 크리스마스의 추억을 선사하고 있다.

이번 크리스마스 시즌 팝업은 도화서길 내 팝업 스테이지와 도화 테라스에서 열린다. 팝업 스테이지는 시즌별로 활용할 수 있는 행사장으로, 크리스마스를 맞아 포토존을 조성해 많은 시민들의 힐링 공간으로 꾸몄다. 도화 테라스는 리모델링한 낡은 건물과 함께 재탄생했다. 다가오는 1월 김태중 작가와 협업해 건물 한 면에 그라피티 월을 선보인다.

팝업 스테이지는 시즌별로 활용할 수 있는 행사장으로, 크리스마스를 맞아 포토존을 조성해 많은 시민들의 힐링 공간으로 꾸몄다. / 도화서길
팝업 스테이지는 시즌별로 활용할 수 있는 행사장으로, 크리스마스를 맞아 포토존을 조성해 많은 시민들의 힐링 공간으로 꾸몄다. / 도화서길

이번 크리스마스 시즌 팝업 공간은 ‘도화몰 by 리사컬렉션’을 선보였던 디자이너 리사킴이 총괄 디자인을 맡았다.

도화서길은 경복궁과 인사동 사이에 위치한 세 동의 건물과 두 개의 마당으로 이뤄져 있다. 과거 도화서를 드나들던 화원들이 붓을 통해 그 시대를 기록하였듯 누구나 스마트폰을 통해 현 시대를 기록하는 공간이기도 하다.

도화서길은 이번 크리스마스 팝업 이벤트를 통해 바쁜 일상 속 자그마한 휴식을 시민들에게 제공한다. 앞으로 도화서길은 다양한 팝업 행사와 트렌디한 문화와 식음을 즐길 수 있는 공간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현수 도화서길 회장은 “코로나 팬데믹에 지친 시민들의 마음에 위로와 행복의 웃음을 선물하고자 마음을 담아 이번 크리스마스 시즌 팝업 및 정원의 아름다운 꽃과 나무들을 마련하게 됐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