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7 17:16
카카오, 연매출 ‘6조원’ 시대 열었다
카카오, 연매출 ‘6조원’ 시대 열었다
  • 송가영 기자
  • 승인 2022.02.11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카오가 연간 영업이익 5,969억원, 매출 6조1,361억원을 기록하면서 역대 최고 실적을 기록했다. 전 사업 부문에서 고른 성장을 보인 영향이 크게 작용했다. /카카오
카카오가 연간 영업이익 5,969억원, 매출 6조1,361억원을 기록하면서 역대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전 사업 부문에서 고른 성장을 보인 영향이 크게 작용했다. /카카오

시사위크=송가영 기자  카카오의 연매출이 6조원을 넘어섰다. 전 사업 부문에서 고른 성장을 보이며 역대 최대 실적을 기록한 카카오는 신사업과 리더십 재정비를 통해 올해도 성장세를 유지한다는 방침이다. 

카카오의 지난해 4분기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27% 감소한 1,085억원으로 집계됐다. 같은 기간 매출은 1조7,852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45% 올랐고 당기순이익은 2,198억원을 기록하며 흑자전환했다.

연간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31% 오른 5,969억원을 기록했다. 같은 기간 매출은 6조1,361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48%, 당기순이익은 1조6,419억원으로 847% 올랐다. 이는 카카오 역대 최대 실적이다. 

지난해 4분기 기준으로 플랫폼 부문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48% 오른 1조48억원으로 집계됐다. 세부적으로 플랫폼 기타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107% 증가한 3,991억원을 기록하며 가장 높은 성장세를 보였다. 카카오모빌리티, 카카오페이,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등의 성과가 크게 반영됐다.

톡비즈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30% 오른 4,750억원, 포털비즈 매출은 7% 오른 1,307억원으로 집계됐다. 포털비즈 매출은 디스플레이 광고 매출이 늘어 소폭 증가했다.

콘텐츠 부문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41% 오른 7,803억원으로 집계됐다. 세부적으로 게임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97% 오른 2,768억원을 기록하며 가장 높은 성장세를 보였다. 카카오게임즈의 모바일 게임 ‘오딘:발할라 라이징’의 출시 효과가 반영됐다.

이와 함께 스토리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29% 오른 2,113억원, 미디어 매출은 39% 오른 895억원, 뮤직 매출은 9% 오른 2,027억원으로 집계됐다. 

역대 최대 실적을 기록한 카카오는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지속적인 중장기 주주환원 정책을 시행하기로 했다. 향후 3년간 카카오 별도 기준 잉여현금흐름 15~30% 재원 중 5%는 현금배당, 10~25%는 자사주 매입과 소각에 사용할 계획이다. 

향후 3년 동안 최소한의 기본 주당 배당금을 유지하면서 회사 성장에 따른 추가 배당을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올해 주주총회 의결을 거쳐 주주환원 정책에 따른 자사주 소각과 특별 자사주 소각을 합산해 총 3,000억원 규모의 자사주 소각을 진행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올해 신사업 확장을 앞두고 있는 만큼 오는 3월 리더십 정비에 주력할 것으로 전망된다. 카카오는 올해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을 비롯해 카카오페이를 통한 디지털 보험, 메타버스 등 여러 신사업을 확장할 계획이다. 

해당 사업은 남궁훈 카카오 단독 대표 내정자가 이끌 가능성이 높다. 오는 3월 열릴 예정인 주주총회, 이사회에 앞서 이렇다할 논란이 발생하지 않을 경우 남궁 내정자는 무리없이 카카오 단독 대표에 오를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