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6 01:00
“AI가 인테리어를?”… 삼성전자, ‘비스포크 제작소 AI’ 서비스 개시
“AI가 인테리어를?”… 삼성전자, ‘비스포크 제작소 AI’ 서비스 개시
  • 박설민 기자
  • 승인 2022.03.23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는 23일 소비자들이 비스포크(BESPOKE) 가전을 구매할 때 최적의 색상을 선택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비스포크 제작소 AI’를 삼성닷컴에 선보인다고 밝혔다./ 삼성전자

시사위크=박설민 기자  삼성전자는 23일 소비자들이 비스포크(BESPOKE) 가전을 구매할 때 최적의 색상을 선택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비스포크 제작소 AI’를 삼성닷컴에 선보인다고 밝혔다.

‘비스포크 제작소 AI’는 소비자들이 각자 원하는 인테리어에 맞춰 자유롭게 가전 제품의 색상을 조합해 볼 수 있는 시뮬레이션 솔루션이다. 이달 냉장고를 시작으로 점차 대상 제품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는 것이 삼성전자 측 설명이다.

비스포크 제작소 AI는 △원하는 공간의 사진을 분석해 가장 잘 어울리는 색상을 제안하는 ‘AI 맞춤 컬러’ △디자이너가 인테리어에 맞는 컬러를 추천하는 ‘전문가 추천 컬러’ △판매 데이터를 기반으로 가장 많이 팔린 색상을 제안하는 ‘베스트셀링 컬러’ 등 3가지 기준으로 색상을 추천한다.

특히 ‘AI 맞춤 컬러’ 서비스의 경우 소비자가 자신의 집 또는 평소 마음에 들었던 공간 사진을 웹사이트에 업로드하면 인공지능(AI) 기반으로 이미지 속의 주요 색상을 분석해 인테리어와 가장 잘 어울리는 제품 색상을 추천해준다.

‘비스포크 제작소 AI’에서 제공하는 AI맞춤컬러 기능.  평소 마음에 들었던 공간의 사진을 웹사이트에 업로드하면 인공지능(AI)을 기반으로 이미지 속 주요 색상을 분석해 인테리어와 가장 잘 어울리는 제품 색상을 추천해준다./ 삼성전자

AI 맞춤 컬러와 전문가 추천 컬러에서는 보다 다양한 옵션을 선택할 수 있도록 ‘프리즘 360 컬러’ 팔레트도 함께 보여준다. 프리즘 360 컬러는 삼성전자가 제공하는 360가지 냉장고 패널용 팔레트로 소비자는 이 중에서 미세한 톤이나 무드 조정을 통해 내 취향에 꼭 맞는 색상을 손쉽게 고를 수 있다.

색상을 추천 받는 프로세스도 소비자 친화적으로 설계했다. 소비자는 본인이 선호하는 인테리어 스타일을 바로 선택해서 추천을 받거나, 색상 톤과 공간 이미지로 구성된 질문에 답변하는 대화형 방식을 통해 명확하지 않았던 본인의 스타일을 찾을 수 있다.

인테리어 스타일은 누구나 쉽게 구별할 수 있도록 밝은 톤, 중간 톤, 어두운 톤으로 구분하고, 국내 인테리어 트렌드를 반영한 총 6가지의 스타일에 따라 색상을 추천해 준다.

양혜순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부사장은 “소비자에게 다양한 색상을 제공해 선택의 폭을 넓히는 것에 그치지 않고 제품을 선택하는 과정에서도 스마트한 경험을 할 수 있도록 비스포크 제작소 AI를 선보였다”면서 “앞으로도 제품 사용에서 구매 등 전 과정에서 소비자 경험을 개선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