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4 22:12
아모레퍼시픽 직원 3명, 35억원 횡령 “전원 해고·경찰 고발”
아모레퍼시픽 직원 3명, 35억원 횡령 “전원 해고·경찰 고발”
  • 엄이랑 기자
  • 승인 2022.05.18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모레퍼시픽 직원들이 회삿돈 35억원을 빼돌린 것으로 드러났다. /아모레퍼시픽

시사위크=엄이랑 기자  아모레퍼시픽 직원들이 회삿돈 35억원을 빼돌린 것으로 드러났다. 직원 3명의 비위를 내부감사로 적발한 아모레퍼시픽은 해고 조치하는 한편, 경찰서에 고소장을 접수할 예정이다. 

지난 17일 아모레퍼시픽은 두 차례 입장문을 통해 자사 임직원의 횡령 등 비위사실을 적발하고 징계조치했다고 밝혔다. 

회사가 파악한 횡령 범죄 가담자는 영업담당 직원 총 3명이며, 피해액수는 35억원이다. 아모레퍼시픽 측은 이들이 거래처에 상품을 공급하고 받은 대금을 빼돌리는 방식으로 횡령을 저지른 것으로 파악했다.

아모레퍼시픽은 이번 비위를 내부 정기감사를 통해 확인했으며, 인사위원회를 개최하고 해당자 전원을 해고 조치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횡령액은 대부분 회수한 상태로 적발된 3명의 직원 대상으로 경찰서에 고소장을 접수할 예정이다.

아모레퍼시픽 관계자는 “향후 유사한 사례가 재발하지 않도록 영업 활동 전반의 시스템과 프로세스를 개선하고 내부 통제를 강화할 예정”이라며 “불미스러운 일로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 죄송하다”라는 입장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