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5 07:12
윤석열 대통령, 박순애·김승겸 청문회 없이 임명
윤석열 대통령, 박순애·김승겸 청문회 없이 임명
  • 서예진 기자
  • 승인 2022.07.04 1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석열 대통령이 4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수석비서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뉴시스
윤석열 대통령이 4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수석비서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뉴시스

시사위크=서예진 기자  윤석열 대통령은 4일 박순애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장관과 김승겸 합동참모본부 의장을 인사청문회 없이 임명했다. 

대통령실은 이날 오후 윤 대통령이 박 장관과 김 의장의 임명을 재가했다고 밝혔다.

앞서 윤 대통령은 지난달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순방 출국에 앞서 국회에 김승희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 박순애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후보자, 김승겸 합동참모의장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경과보고서 재송부를 요청했다.

하지만 이날까지 21대 국회 후반기 원 구성이 이뤄지지 않아 청문회는 열리지 못했다. 이에 청문보고서 역시 재송부 되지 않았다. 대통령이 지정한 청문보고서 재송부 요청 기한도 지났기 때문에 윤 대통령이 이 후보자들을 국회 동의 없이 임명할 수 있게 됐다.

그런 가운데 이날 오전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검찰 수사를 받게 된 김승희 후보자가 자진 사퇴를 했다. 김 후보자가 자진사퇴 의사를 밝힌 후 얼마 지나지 않아 윤 대통령은 박 장관과 김 의장의 임명을 재가했다. 당초 윤 대통령은 원 구성이 될 때까지 기다리겠다는 입장이었지만, 여야 간 협상이 진전을 보이지 않자 임명을 강행한 것으로 보인다. 

한편 윤 대통령은 공정거래위원장 후보자에 사법연수원 동기이자 상법 분야 권위자인 송옥렬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를 지명했다. 또 윤 대통령은 국회에 김주현 금융위원장 후보자의 인사청문경과보고서 송부를 요청했다. 기한은 오는 8일까지 5일간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