뒤로가기
이기자의 줌인
‘오징어 게임’ 이정재, 할리우드 비평가협회 남우주연상 수상 
2022. 08. 16 by 이영실 기자 swyeong1204@sisaweek.com
배우 이정재가 HCA TV 어워즈 2022에서 스트리밍 시리즈 부문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아티스트컴퍼니
배우 이정재가 HCA TV 어워즈 2022에서 스트리밍 시리즈 부문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아티스트컴퍼니

시사위크=이영실 기자  배우 이정재가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으로 또 하나의 트로피를 추가했다. 

이정재는 14일(이하 현지시각) 진행된 HCA(Hollywood Critics Association, 할리우드 비평가 협회) TV 어워즈 2022에서 스트리밍 시리즈 부문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이정재는 △톰 히들스턴(로키) △게리 올드만(슬로우 호시스) △아담 스콧(세버런스) △헨리 카빌(더 위쳐) △제이슨 베이트먼(오자크) △펜 바드글리(유) △톰 엘리스(루시퍼) 등 쟁쟁한 후보들을 제치고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이정재는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를 통해 “큰 상을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오징어 게임’은 제게 있어 정말 큰 행운인 작품이다. 많은 세계 시청자분들이 사랑해 주시고, 응원해 주시고 재밌게 봐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오징어 게임’으로 새로운 연기 인생이 펼쳐지게 될 것 같아 개인적으로도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재밌고, 의미 있는 작품을 해야겠다는 생각을 갖게 됐다”고 이야기했다. 또 “‘오징어 게임’ 시즌2가 기다리고 있으니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에서 주인공 성기훈을 연기한 이정재 스틸컷. /넷플릭스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에서 주인공 성기훈을 연기한 이정재 스틸컷. /넷플릭스

이정재는 지난해 9월 공개된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에서 인생의 위기를 겪고 있던 가운데 의문의 인물이 건넨 명함을 받고 게임에 참여하게 되는 주인공 성기훈 역으로 열연해 국내는 물론, 전 세계적으로 호평을 얻으며 큰 인기를 끌고 있다. 

특히 △미국배우조합상(SAG) △크리틱스 초이스 어워즈 △인디펜던트 스피릿 어워즈 △크리틱스 초이스 슈퍼 어워즈 등 미국 주요 시상식에서 아시아 배우 최초로 남자 배우상을 수상하고, 최고 권위 시상식으로 꼽히는 프라임타임 에미상 남우주연상 후보에 오르는 쾌거를 이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