뒤로가기
李씨네
1988년 ‘힙’한 청춘들의 이야기, ‘서울대작전’
2022. 08. 18 by 이영실 기자 swyeong1204@sisaweek.com
넷플릭스 영화 ‘서울대작전’이 다채로운 볼거리를 예고, 기대를 모은다. /넷플릭스
넷플릭스 영화 ‘서울대작전’이 다채로운 볼거리를 예고, 기대를 모은다. /넷플릭스

시사위크=이영실 기자  영화 ‘코리아’부터 ‘임금님의 사건수첩’까지, 시대와 장르를 넘나들며 탄탄한 연출력을 선보였던 문현성 감독이 1988년 ‘힙’한 청춘들의 이야기를 담은 넷플릭스 영화 ‘서울대작전’으로 돌아온다. 다채로운 볼거리를 예고, 기대를 모은다. 

‘서울대작전’은 1988년, 아메리칸 드림을 꿈꾸는 상계동 슈프림팀이 거부할 수 없는 제안을 받고 VIP 비자금 수사 작전에 투입되면서 벌어지는 카체이싱 액션 질주극이다. 유아인부터 고경표‧이규형‧박주현‧옹성우까지 매력적인 배우들이 대거 출격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온 국민의 시선이 축제로 쏠려있던 서울올림픽 개막식 당일, 아무도 상상하지 못한 대규모 범죄가 일어난다면?’이라는 문현성 감독의 대담한 상상력에서 시작된 ‘서울대작전’은 권력과는 아무런 관련 없는 평범한 상계동 슈프림팀, ‘빵꾸팸’이 ‘VIP 수사 작전’에 뛰어들게 된다는 신선한 설정으로 흥미를 자극한다. 

힙합에 레트로를 더한 ‘힙트로’ 감성의 ‘서울대작전’. /넷플릭스
힙합에 레트로를 더한 ‘힙트로’ 감성의 ‘서울대작전’. /넷플릭스

문현성 감독은 ‘서울대작전’을 힙합에 레트로를 더한 ‘힙트로’ 영화라고 정의하며, “음악으로서의 힙합을 뛰어넘어 80년대 힙합 문화를 그려내고자 했다”고 전해 호기심을 불러일으켰다. 1988년 시대 감성이 고스란히 반영된 올드카‧패션‧음악 등 80년대를 추억하는 X세대는 물론, 현재 MZ세대까지 많은 시청자들의 감성을 자극할 예정이다. 

특히 할리우드 액션 영화에 등장하는 슈퍼카가 아닌, 우리에게 익숙하고 친숙한 올드카들로 화려한 드리프트와 스릴 넘치는 추격전을 벌이는 ‘서울대작전’ 카체이싱 액션은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문현성 감독은 “재료의 맛이 살아있되, 또 다른 맛이 나 새로운 매력을 선사하는 하나의 비빔밥 같은 영화”라며 ‘서울대작전’만의 새로운 볼거리와 재미, 신선한 영화적 체험을 예고해 기대감을 높였다. 오는 26일 넷플릭스에서 공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