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6 09:38
새정치연합 “홍준표 소환, 검찰 수사 방향과 태도 주시할 것…”
새정치연합 “홍준표 소환, 검찰 수사 방향과 태도 주시할 것…”
  • 권정두 기자
  • 승인 2015.05.08 13: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위크=권정두 기자] 새정치민주연합은 8일 홍준표 경남도지사의 검찰 소환과 관련해 “검찰 수사 방향과 태도를 주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8일 강희용 새정치연합 부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오늘 홍준표 경남도지사에 대한 검찰 소환이 이뤄졌다”며 “성완종 리스트가 세상에 나온 지 딱 한 달 만에 이뤄진 첫 소환”이라고 말을 시작했다.

강희용 부대변인은 “우리 당은 홍준표 지사에 대한 검찰의 수사 방향과 태도를 예의주시할 것”이라며 “홍준표 지사는 지난 한 달간 증거인멸과 증인회유 의혹을 자초해왔다”고 꼬집었다.

강 부대변인은 “사실이라면 구속사유에 충분히 해당된다는 것이 일반적 평가”라며 “검찰 수사가 면죄부 수사, 짜맞추기 수사로 끝나서는 곤란하다”고 말했다.

강 부대변인은 이어 “친박게이트에 대한 실체적 진실규명을 모든 국민이 바라고 있음을 직시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그는 “특히 홍준표 지사가 언급한 ‘대선자금’과 ‘친박 대책회의’에 대해서도 검찰의 철저한 수사가 필요하다”며 “이는 당연히 성완종 리스트의 친박 실세들에 대한 전면적인 수사로 연결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그는 “정치검찰로 오욕의 길을 갈지, 아니면 독립검찰의 길을 갈지는 전적으로 검찰의 결단에 달려 있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