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9 23:43
박보영, 이민호와 친남매 분위기 물씬 “천하의 수지도 질투할듯”
박보영, 이민호와 친남매 분위기 물씬 “천하의 수지도 질투할듯”
  • 한수인 기자
  • 승인 2015.06.15 1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박보영과 이민호.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시사위크=한수인 기자] 박보영과 이민호의 절친 인증샷이 온라인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수지가 유일하게 질투할 여자는?’이란 게시물이 올라와 네티즌들의 시선을 고정시켰다.

해당 게시물과 함께 올라온 사진은 박보영과 이민호의 과거 사진으로, 사진 속 두 사람의 풋풋한 외모가 인상적이다. 특히 사진 속 박보영과 이민호는 익살스럽게 장난을 치거나 다정한 모습을 연출하며 친남매 같은 분위기를 물씬 풍겼다.

박보영과 이민호는 아역시절 EBS ‘비밀의 교정’에서 풋풋한 학생으로 호흡을 맞춘 바 있으며 이후에도 여러 작품을 함께하며 깊은 친분을 나누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박보영 부럽다”, “이민호는 애인이 수지고 여사친이 박보영이네”, “수지 질투하겠다” 등의 반응을 나타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