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2 09:30 (일)
MBC 새 주말드라마 ‘가화만사성’ 이상우, 김소연-이필모와 삼각 러브라인 예고!
MBC 새 주말드라마 ‘가화만사성’ 이상우, 김소연-이필모와 삼각 러브라인 예고!
  • 홍숙희 기자
  • 승인 2016.01.21 18: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상우<사진=HM엔터테인먼트 제공>
[시사위크=홍숙희 기자] 원미경의 14년만에 복귀작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MBC 새 주말드라마 ‘가화만사성’에 이상우가 캐스팅을 최종 확정 지었다.

오는 2월 첫 방송될 MBC 새 주말드라마 ‘가화만사성’(극본 조은정/ 연출 이동윤/ 제작스토리 플랜트) 측은 “이상우가 천재 의사 서지건 역으로 캐스팅 됐다”는 소식을 전했다.

'가화만사성'은 중국집 배달부로 시작해 차이나타운 최대 중식당을 오픈하게 된 봉삼봉 가족들의 뒷목 잡는 사건과 이를 통해 한단계 성장하는 훈훈한 가족 드라마.

그 중 이상우는 빈틈 많은 천재의사 ‘서지건’ 역을 맡아 반전 매력으로 여심 공략에 나선다. 서지건은 부스스한 머리, 하나씩 밀려 끼워진 단추, 짝짝이 양말을 소탈한 매력으로 소화하는가 하면, 즉석밥조차 조리하지 못해 인스턴트식품으로 끼니를 해결하는 생활력 제로의 캐릭터.

이처럼 서지건은 어딘가 허술한 점이 오히려 모성애를 자극하는 한편, ‘천재 흉부외과 전문의’라는 반전매력까지 지닌 인물이다. 또한 그는 사랑해서는 안될 여자 봉해령(김소연 분)과의 로맨스를 펼칠 예정이다.

무엇보다 이상우는 데뷔 이후 처음으로 의사 캐릭터를 만나 기대감을 높인다. 특히 이번 연기 변신은 의사 가운을 입은 이상우의 모습을 그려온 많은 팬들의 바람을 충족시키는 동시에 생활력 제로의 빈틈 많은 천재의사라는 독특한 캐릭터를 어떻게 소화할 지 기대감을 자아낸다.

뿐만 아니라 이상우의 ‘가화만사성’ 출연은 그를 주말드라마계의 아이돌로 탄생시킨 MBC 드라마 ‘신들의 만찬’ 제작진과의 재결합이라는 점에서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상우는 ‘신들의’ 만찬’을 함께한 이동윤 PD, 조은정 작가에 대한 신뢰를 바탕으로 ‘가화만사성’ 출연을 흔쾌히 결정했다는 후문. 이에 이상우가 다시 한 번 시청자들을 심쿵하게 할 ‘멜로의 왕자’로 등극할 것을 기대케 하는 대목이다.

‘가화만사성’ 제작사는 “이상우가 천재의사 서지건으로 출연해 김소연, 이필모와 삼각관계를 형성할 것”이라며 “특히 이상우의 다양한 매력이 고스란히 드러나는 배역이라서 더욱 기대가 크다. 열심히 준비하고 있으니 ‘가화만사성’과 이상우에게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가화만사성’ 서지건 역에 캐스팅 된 이상우는 "이동윤 PD님, 조은정 작가님과 다시 만나 설레고 더욱 즐겁게 촬영할 수 있을 것 같다. 특히 서지건이라는 캐릭터가 매력적이라 기대된다. 열심히 준비해 인간미 있는 천재 의사의 모습으로 곧 찾아뵐테니 '가화만사성'을 관심있게 지켜봐주시길 바란다"라고 소감과 각오를 전했다.

한편 ‘가화만사성’은 ‘호텔킹’, ‘신들의 만찬’, ‘황금물고기’ 등을 집필한 조은정 작가와 ‘운명처럼 널 사랑해’, ‘여왕의 교실’, ‘신들의 만찬’ 등을 연출한 이동윤 PD의 2016년 작품. 특히, 이동윤 PD 와 조은정 작가가 ‘신들의 만찬’ 이후 다시 한번 의기투합한 만큼 더욱 큰 기대를 모은다.

‘가화만사성’은 MBC ‘엄마’의 후속으로 2016년 2월 말 첫 방송될 예정이다.

 


해당 박스는 '광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