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6 15:33
고용노동부, 일·가정 양립 위해 민관협력 추진
고용노동부, 일·가정 양립 위해 민관협력 추진
  • 최민석 기자
  • 승인 2016.03.26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위크=최민석 기자] 일과 가정의 양립문화를 전 사회적으로 확산시키기 위해 중앙-지방 민관합동 추진체계가 구축, 운영된다.

고용노동부는 25일 서울고용센터에서 관계부처, 경제5단체, 여성경제인단체, 전문가 등이 참석한 가운데 고용노동부 차관 주재로 '제1차 일·가정 양립 민관협의회'를 개최했다.

일·가정 양립문화 확산의 3대 핵심과제로서 ▲전환형 시간선택제 ▲남성육아휴직 ▲대체인력 채용지원의 활성화를 민관이 협력해 추진키로 했다.

먼저 '저출산 극복 동참을 위한 경제계 실천 선언'을 통해 제시한 '일·가정 양립 민관협의회'(고용부차관 주재)를 지역(지방고용노동관서장 주재)에는 '일·가정 양립 지역협의회'를 구성해 운영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민관협의회는 일·가정 양립 문화 확산의 3대 핵심과제를 경제단체별 특성을 반영해 전략적으로 추진키로 했다.

경총을 중심으로 노동계와 함께 '전환형 시간선택제'를 확산해 근로시간을 조절할 수 있는 고용문화를 조성하고 근로자의 복리후생을 증진. 남성육아휴직 확산을 위해 전경련과 연계해 대기업의 제도참여를 독려하고 이를 통해 사회전반의 인식 개선을 유도할 계획이다.

또한 대체인력에 대한 수요가 높은 중소기업의 대체인력지원 제도 이용을 활성화하기 위해 대한상의·중기중앙회와 지속적으로 협력할 예정이다.

이와 더불어 무역협회는 3대 핵심과제를 중심으로 해외 모범사례를 조사해 국내 기업들에게 전파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해당 박스는 '광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