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6 10:24
검찰, ‘증거인멸’ 롯데케미칼 전 임원 구속영장 청구
검찰, ‘증거인멸’ 롯데케미칼 전 임원 구속영장 청구
  • 이미정 기자
  • 승인 2016.06.21 1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위크=이미정 기자] 롯데그룹의 비리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롯데케미칼 전 임원에 대해 ‘증거인멸’ 등의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서울중앙지검 롯데수사팀은 조세포탈 및 증거인멸 혐의 등으로 롯데케미칼 전 임원 김모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고 21일 밝혔다. 검찰이 지난 10일 롯데에 대한 압수수색을 벌인 이후, 구속영장을 청구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검찰은 전날 김씨를 참고인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하던 중 증거 인멸에 가담한 혐의를 포착해 긴급 체포했다. 2013년 퇴사한 김씨는 검찰이 롯데에 대한 압수수색에 나서자 그룹의 비리 의혹과 관련된 문건 등을 파기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 검찰은 김씨가 롯데케미칼의 세금 탈루에 개입한 정황도 포착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롯데케미칼과 계열사 간 내부거래 등을 통해 거액의 세금을 탈루한 혐의를 잡고 수사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