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한진해운 인력 220명 채용’ 현대상선, “최대한 지원할 것”

[시사위크=강준혁 기자] “각 개인이 진가를 발휘할 수 있도록 최선의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유창근 현대상선 대표가 한진해운 인력 채용과 관련,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현대상선은 본사 및 해외 현지직원, 선박관리 및 해상직원 등 총 131명을 1차로 채용 확정한데 이어, 해상직원을 포함해 41명을 추가 선발해 내달 중 발령 낼 예정이다.

이로써  현대상선이 내달까지 채용하는 한진해운 직원은 총 172명이다. 여기에 향후 선박 확보에 따라 최대 40~50여명의 해상직원을 추가 채용할 예정이어서, 한진해운에서 현대상선으로 옮기는 직원은 최대 220여명으로 늘어날 전망이다.

유창근 대표이사는 “직접 1대1 면접을 통해 최고의 해운 인재들을 확보한 만큼, 우리 현대상선 기업문화에 빠르게 적응하고, 각 개인이 진가를 발휘할 수 있도록 최선의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본사에 배치되는 60여명의 한진해운 직원들은 16일(월)부터 정상 출근해 소정의 교육 과정을 마친 뒤, 현업부서에 배치된다.

강준혁 기자  junhyuk1203@daum.net

<저작권자 © 시사위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해당 박스는 '광고'입니다.
icon인기기사
[AD]
여백
SPONSORED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