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1 07:22
박원순, 고민 끝에 대선불출마… ‘서울시정 전념키로’
박원순, 고민 끝에 대선불출마… ‘서울시정 전념키로’
  • 우승준 기자
  • 승인 2017.01.26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박원순 서울시장이 26일 국회 정론관에서 대선불출마를 선언하는 모습. <뉴시스>
[시사위크=우승준 기자] 더불어민주당의 잠룡 박원순 서울시장이 깊은 고민 끝에 대선불출마를 결정했다. 대선이 아닌 서울시정에 전념하는 쪽으로 방향을 튼 셈이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26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대선에 출마하지 않기로 했다”며 “(이는) 정권교체에 대한 열망과 염원 기대 저의 역할에 대한 깊은 고민을 한끝에 내린 것”이라고 밝혔다.

박 시장은 “그간 한국을 새롭게 바꾸겠단 열망으로 열심히 노력했다만 국민의 마음을 사지 못했다”며 “(이번 대선불출마 선언을) 성찰과 단련의 계기로 삼겠다”고 덧붙였다.

박 시장은 그러면서 당의 정권교체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을 강조했다. 그는 “정권교체 이후 민주개혁세력의 단결을 통해 새로운 정부가 성공할 수 있도록 최대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서울시정에 집중할 의지도 피력했다. 그는 “서울시장으로서 시민들이 행복한 세계 최고의 글로벌도시로 만들겠다. 전국에서 제게 지지를 보내준 모든 분들에게 진심으로 죄송하고 감사하다”고 말했다.

한편 정치권에선 민주당의 대선 경선 흥행에 적신호가 켜지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나오고 있다. 경선 공정성의 문제점을 일관되게 지적했던 박 시장의 경선 하차가 여론에게 안좋은 이미지를 심어줄 수 있다는 게 정치권 관계자들의 전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