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재승인’ 앞둔 CJ오쇼핑, 송출수수료 분쟁 곤혹
이미정 기자  |  wkfkal2@sisaweek.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2.17  17:59:0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CJ오쇼핑 본사.
[시사위크=이미정 기자] 재승인 심사를 앞두고 있는 CJ오쇼핑이 골치 아픈 이슈에 휘말렸다. 최근 KT스카이라이프가 송출수수료를 일방적으로 감액했다며 방송통신위원회에 신고했기 때문이다. 높아진 재승인 문턱을 넘기 위해 온 힘을 다하고 있는 때, 예상치 못한 악재를 맞이한 모습이다.

◇ 송출수수료 감액 둘러싼 분쟁… 결국 방통위로 

위성방송업체인 KT스카이라이프는 CJ오쇼핑과 현대홈쇼핑이 송출수수료 관련 방송법 금지 행위를 위반했다며 방통위에 신고했다.

CJ오쇼핑과 현대홈쇼핑이 지난해 송출수수료를 일방적으로 감액해 지급했다는 게 이유였다. 일방적인 감액 지급은 계약 조건을 부당하게 변경한 것으로 방송법과 방송법 시행령 위반 행위라는 주장이었다.

이들 홈쇼핑사와 KT스카이라이프는 지난해 송출수수료 협상을 진행했지만 합의점을 찾지 못했다. CJ오쇼핑과 현대홈쇼핑은 TV 홈쇼핑 매출이 줄었다는 이유로 수수료 인하를 요구했으나 KT스카이프라이는 전년과 같은 금액을 고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같은 의견차를 좁히지 못한 상태에서 입금이 진행되면서 갈등이 방통위 신고로 번진 것이다.

유선방송사업자(SO)가 홈쇼핑 송출수수료 분쟁과 관련해 방통위에 신고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방통위는 해당 홈쇼핑이 방송법 금지 행위를 했는지 여부에 초점을 맞춰 조사에 착수할 방침이다. 위법 행위로 판단될 경우 과징금과 시정명령을 부과한다.

이번 조치에 CJ오쇼핑은 당혹스런 분위기다. CJ오쇼핑 관계자는 “SO들의 송출수수료가 매년 상승세를 이어와 홈쇼핑사들의 부담이 커지고 있는 상황”이라며 “KT스카이라이프는 가입자 유치율이 하락세를 보이고 있는 만큼 인하 조정을 요구했다. 이를 거부하기에 ‘황금 채널(지상파 채널 사이)’에서 멀어진 채널로 이동하겠다는 제안까지 했음에도 받아들여지지 않았다”고 말했다.

일단 CJ오쇼핑은 방통위 조사에 성실히 응하겠다는 입장이다. CJ오쇼핑은 “방통위가 소명을 들어본 뒤 조사를 하겠다고 밝힌 만큼 상황을 지켜보고 있다”고 덧붙였다.

CJ오쇼핑은 내달 홈쇼핑 사업자 재승인 심사를 앞두고 있는 처지다. 이번 이슈는 조사의 물리적인 시간을 감안하면 심사에 영향을 미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그렇지만 심사를 앞두고 작은 구설수라도 차단하고 있는 때, SO와의 분쟁이 수면위로 드러났다는 점에서 뼈아픈 일이라는 시선도 있다.

이번 재승인 심사는 대폭 엄격해졌다. 지난해 9월 정부는 TV홈쇼핑의 ‘갑질 행위’를 근절하기 위해 불공정거래행위에 관한 심사를 강화하기로 했다. CJ오쇼핑과 GS홈쇼핑은 심사 요건이 강화된 후 처음으로 시험대에 오른다. 업계에선 업계 상위 업체인 이들이 탈락할 가능성이 희박할 것으로 점치면서도 ‘혹시나’하는 우려를 떨치지 못하고 있다. 이에 대해 CJ오쇼핑 관계자는 “재승인 심사를 최선을 다해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미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김자인, 특급 훈남 남편과 사랑 넘치는 모습 ‘눈길’
2
신조어 ‘랜선남친’, 무슨 뜻인지 아세요?
3
[문재인 당선 전후 정당지지율 비교] 한국당, 대구·경북서 20%p 폭락…민주당, 호남서 15.3%p 급등
4
[정당지지율] 민주당, 50% 넘었다…한국당 12.3%, 국민의당 7.8%
5
박근혜, 53일만의 법정 외출… 수갑 찬 손, 집게핀으로 올림머리
6
[띠별운세] 2017년 5월 22일 ~ 5월 28일 주간운세
7
김다온, 배우 뺨치는 여신 미모 “정말 예쁘다”
8
서정희, ‘그 시절’ 압도적이었던 미모 “야속한 운명”
9
[르포-대선 이후 광주 민심] "대선 때 안철수 찍었지만 지금은 문재인 응원"
10
국민의당 지지율 호남서 5%로 추락… 민주당은 71%로 최고치
SPONSORED
 
정치
1
[문재인 당선 전후 정당지지율 비교] 한국당, 대구·경북서 20%p 폭락…민주당, 호남서 15.3%p 급등
2
[정당지지율] 민주당, 50% 넘었다…한국당 12.3%, 국민의당 7.8%
3
박근혜, 53일만의 법정 외출… 수갑 찬 손, 집게핀으로 올림머리
4
[르포-대선 이후 광주 민심] "대선 때 안철수 찍었지만 지금은 문재인 응원"
5
국민의당 지지율 호남서 5%로 추락… 민주당은 71%로 최고치
6
[정당지지율] 민주당, 호남지지율 71%인 반면 대구·경북선 34%… 한국당·국민의당 8%, 바른정당·정의당 7%
7
박근령, 언니 박근혜를 위한 하소연 “너무 잔인해”
8
[문재인 정부 로드맵] 4대강 복원과 전교조 합법화… 이명박 어떻게 되나
9
[정당지지율] 민주당-국민의당 호남지지율 격차 54.8%… 한국당 TK서 상승, 바른정당 6.8%
10
[지역별 정당지지율 분석] 민주당, 호남서 최고치 대구·경북선 최저치… 국민의당, 호남서 12.2%-한국당, 대구·경북서 22.2%
경제
1
‘용산의 큰손’ 나진산업 이병두 회장 고배당 논란
2
[인터뷰-이동신 KAI 국내사업본부장] “국민세금으로 만들어진 헬기, 국민 위해 쓰여야”
3
2,000달러 고지 넘은 비트코인… ‘진짜 가치’는 여전히 안갯속
4
강태선 블랙야크 회장의 ‘문재인 마케팅’이 불편한 이유
5
CU 김밥서 이물질 검출… “어금니 아닌 치아 충전재”
6
삼성 라이온즈의 몰락은 이재용 몰락의 ‘거울’
7
이제는 숲세권!… 대림산업 ‘e편한세상 추동공원2차’ 시선집중
8
고객사 위해 앞마당까지 내준 포스코
9
심관섭 대표의 보수경영… 멈춰버린 미니스톱
10
산업은행, ‘사랑나눔행사’ 통한 이웃사랑 실천 눈길
 
사회
1
‘친박’ 강원랜드 함승희 사장… 임기 완주 ‘빨간불’
2
우병우 동생, 험담 얘기에 발끈… 여성 동료와 폭행 시비 휘말려
3
박형철 반부패비서관 향한 엇갈린 시선
4
[755회차 나눔로또] 부산·창원·제주 등서 8명 22억 로또 1등 대박
5
정규직화 필요성 입증한 인천국제공항 감전사고
6
“일자리창출 위해 국산헬기 구매해야”… 문재인대통령에 호소 나선 사천시
7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추도식, 23일 개최… 온라인서도 생중계
8
영화 ‘노무현입니다’ 개봉관 확보 위해 크라우드펀딩 돌입
9
김용호 대사의 올드보이 비판에 외교부 ‘시끌시끌’
10
64세 한국인의 열정… 허영호, 에베레스트 정상에 서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경기대로 70 우성빌딩 3층 / 우 120-012 | 시사위크 대표전화 : 02-720-4774 | 팩스번호 : 02-6959-2211
정기간행물 서울 아01879 | 등록일·발행일 2011년 12월 05일 | 발행ㆍ편집인: 이형운
광고·마케팅국장 : 최호진 | 개인정보책임자 : 김은주 | 청소년보호책임관리자 : 윤영주 | 고문변호사 강길(법률사무소 한세 대표변호사)
Copyright © 2013 (주)펜세상.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isaweek@sisaweek.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