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이재용 구속] 갤럭시S8에 악재?… “삼성전자엔 기회”
장민제 기자  |  jmj83501@sisaweek.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2.17  18:56:2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17일 구속됨에 따라 삼성전자에 어떤 영향이 미칠지 관심이 집중된다.<뉴시스>
[시사위크=장민제 기자] 이재용 부회장이 17일 구속됨에 따라 삼성전자의 앞길에 우려가 감돈다. 하지만 재계 일각에선 당장 혼란이 발생해도, 장기적 관점에선 오히려 호재로 작용할 수 있다는 해석이 나온다. 이참에 잘못된 구조를 바꿔야 한다는 지적도 만만치 않다.

서울중앙지법 한정석(39·사법연수원 31기) 영장전담 판사는 17일 새벽 특검이 청구한 이 부회장에 대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삼성그룹 총수로선 처음으로, 이날 삼성전자의 주가는 전날대비 0.42% 하락한 189만3000원을 기록했다.

이에 일각에선 이 부회장의 구속이 삼성전자의 앞길에 악재로 작용한다는 우려를 보낸다. 우선 수개월 내 출시될 갤럭시S8의 흥행문제가 제기된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발화논란을 빚은 갤럭시노트7의 단종 후 갤럭시S8로 재도약을 준비했다. 그러나 ‘불법·비리 기업’이란 이미지가 제품에 덧씌워지면서 갤럭시S8 흥행에 차질이 불가피하다는 것.

또 다른 문제는 내부 구조개편 및 미래 성장 동력 마련이다. 대규모 변화와 투자금을 집행하려면 그룹 총수의 결재가 있어야 한다는 이유에서다.

하지만 이 부회장의 구속이 삼성전자에 미칠 영향은 그리 크지 않을 것이란 견해도 나온다. 특히 전자제품을 구매하는 소비자들은 디자인, 기능 등 제품의 효용성을 더 중요시한다는 점에서 갤럭시S8 흥행차질은 발생하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오히려 재계 일각에선 이 부회장의 구속이 삼성전자에 더 큰 도약의 발판을 마련해준다는 해석이 제기된다. 총수 한명의 비리 의혹에 거대 기업이 임원인사조차 실시 못하는 상황 자체가 부조리하다는 뜻이다. 여기엔 이 부회장이 총수로서 성과를 아직 보여주지 못했다는 점도 한 몫 한다.

재계의 한 관계자는 “이 부회장은 지금까지 뚜렷한 성과가 없었다는 점에서 검증되지 않은 사람”이라며 “삼성전자는 이 부회장이 없는 동안 사업역량을 키우면서, 오너리스크 없는 기업으로 발돋움할 계기를 마련할 수 있다”고 말했다.

장민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안희정·이재명, 너무 나갔나… ‘전두환 표창장’ 역풍 우려
2
또 다시 시장 화재 참사… 소래포구 ‘잿더미’
3
김광두·김상조·김호기 교수가 ‘문재인 캠프’에 합류한 이유
4
문재인 지지율, 서울·경기·인천·호남서 전국 평균보다 높았다
5
[대선주자 지지율] 문재인 호남서 11.7%p 하락, ‘전두환 표창장’ 영향
6
[주간 별자리운세] 2017년 3월 20일 ~ 3월 26일
7
[대선주자 지지율] 문재인, 호남서 안희정과 28.4%p 차로 1위…안철수 12.5%, 이재명 10.5%
8
[영화 ‘공각기동대’] 스칼렛 요한슨-줄리엣 비노쉬, ‘걸크러쉬’ 최강 케미
9
국민의당, 문재인 불출마 촉구 “도대체 호남 지지율 얼마나 떨어져야…”
10
신연희 강남구청장, ‘문재인 가짜뉴스’ 진짜 몰랐나
SPONSORED
 
정치
1
안희정·이재명, 너무 나갔나… ‘전두환 표창장’ 역풍 우려
2
김광두·김상조·김호기 교수가 ‘문재인 캠프’에 합류한 이유
3
문재인 지지율, 서울·경기·인천·호남서 전국 평균보다 높았다
4
[대선주자 지지율] 문재인 호남서 11.7%p 하락, ‘전두환 표창장’ 영향
5
[대선주자 지지율] 문재인, 호남서 안희정과 28.4%p 차로 1위…안철수 12.5%, 이재명 10.5%
6
국민의당, 문재인 불출마 촉구 “도대체 호남 지지율 얼마나 떨어져야…”
7
문재인, 부산·울산·경남 지지율 33%…안희정, 무당층선 문재인 제쳤다
8
[박근혜 파면 후 여론] 문재인·안희정 동반상승
9
더불어민주당, 선거인단 200만 돌파할 듯… 경선 참여 내일까지
10
[박근혜 검찰소환] 입장문 두 문장 …국민들 허탈
경제
1
테슬라 상륙·볼트EV 출시… 달아오르는 전기차 시장
2
‘대치동 비타민’ 대웅제약 임팩타민, 24일부터 15일간 판매정지
3
대상, 임세령·임상민 자매… 실적부진에도 배당금은 ‘두둑’
4
쏠리드, 회수불투명 채권으로 주권매매 정지
5
한신평 “도시바 반도체, 중국 인수 시 SK하이닉스에 악재”
6
‘사면초가’ 국순당, “꼬인다 꼬여”
7
SK텔레콤, 교통사고 줄이기 캠페인 앞장선다
8
베일 벗은 서미경, 신격호 횡설수설에 ‘눈시울’
9
롯데건설, ‘대치2지구’ 수주 둘러싼 루머에 곤혹
10
잘 나가는 벤츠, 서울모터쇼에서 선보일 모델은?
 
사회
1
또 다시 시장 화재 참사… 소래포구 ‘잿더미’
2
신연희 강남구청장, ‘문재인 가짜뉴스’ 진짜 몰랐나
3
[세월호 인양상황] 지독히 길었던 3년… 곳곳 녹슬고 처참
4
[박근혜 구속영장 청구 논란] 김수남 총장 결단 중요…국민정서도 고려사항
5
‘뉴스룸’ 손석희, “특정집단 위해 존재 안 해” 소신 발언 ‘왜’
6
한국마사회 렛츠런파크 서울, 4월 ‘야간 벚꽃축제’ 기대감↑
7
강서미즈메디 병원 로타바이러스 확산… ‘18명’
8
‘러브호텔’ 이미지에 갇힌 ‘야놀자’… 이수진 대표 ‘곤혹’
9
[사드 후폭풍①] 유커 사라진 명동, 체감경기 ‘한겨울’
10
[박근혜 검찰소환] 파면 10일 만에 포토라인 선다
국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윤리강령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경기대로 70 우성빌딩 3층 / 우 120-012 | 시사위크 대표전화 : 02-720-4774 | 팩스번호 : 02-6959-2211
정기간행물 서울 아01879 | 등록일·발행일 2011년 12월 05일 | 발행ㆍ편집인: 이형운
광고·마케팅국장 : 최호진 | 개인정보책임자 : 김은주 | 청소년보호책임관리자 : 윤영주 | 고문변호사 강길(법률사무소 한세 대표변호사)
Copyright © 2013 (주)펜세상.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isaweek@sisaweek.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