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재 이야기가 있는 여행
[여행] 먹거리 풍성한 부산 부평깡통야시장

   
▲ 부평깡통야시장 입구. <사진촬영 이정화>
부산은 언제 누구와 함께해도 즐거운 도시다. 볼거리, 먹거리, 즐길 거리가 풍성해 두 번 세 번 찾아도 늘 새로운 코스로 여행할 수 있다. 화려한 도심이 있는가 하면 역사와 사연을 간직한 마을이 있고, 한 걸음만 옮겨도 아름다운 바다와 해안산책로가 반긴다. 매력적인 야간 코스도 한몫한다. 2013년 상설 야시장 1호로 개장해 전국에 야시장 열풍을 일으킨 부평깡통야시장이 그곳이다. 국제시장, 자갈치시장과 함께 부산 3대 시장으로 꼽히는 부평깡통시장 골목에 매일 밤 들어선다.

   
▲ 아케이드 조명으로 분위기를 한껏 돋운 야시장 풍경. <사진촬영 이정화>
부평깡통시장은 일제강점기에 국내 최초로 개설된 공설 시장이다. 개장할 때는 일한시장이다가 해방 뒤 지명을 따라 부평시장이 되었지만, 깡통시장이라는 이름으로 더 많이 알려졌다. 한국전쟁 이후 미군 부대에서 나온 통조림이 활발히 거래되면서 붙은 이름이다. 1970년대에는 베트남 파병 군인이 들여온 미군 전투식량(일명 시레이션)과 다양한 외제 물품이 판매되면서 전국적인 유명세를 치렀다. 없는 것 빼고 다 있다는 부평시장의 명성은 이렇게 생겨났다. 그때만큼은 아니지만 지금도 수입 양주와 담배 같은 외제 상품이 시장 한쪽을 채운다.

넓은 시장 안에 죽집 골목과 패션 거리, 한복 거리가 들어섰고, 의류와 침구류, 잡화, 농산물, 육류, 수산물 등 취급하는 품목도 다채롭다. 출입구만 8개다.

야시장은 그중 3번과 4번 출입구를 잇는 골목 안 110m 구간에 들어선다. 매일 오후 7시 30분에 이동 판매대 30여 개가 줄지어 입장하며 개장을 알린다. 튀기고 굽고 지지는 냄새가 순식간에 골목을 채우고, 아케이드 천장에 색색의 조명이 들어와 분위기를 돋운다.

   
▲ 야시장 인기 메뉴인 가리비치즈구이. <사진촬영 이정화>
국내 최초 상설 야시장답게 먹거리도 다양하다. 소고기를 구워 한입 크기로 잘라주는 서서스테이크, 빵 속에 따뜻한 수프가 푸짐하게 담겨 나오는 파네수프, 주문과 동시에 토치로 익히는 즉석 소고기불초밥, 고소한 모차렐라를 얹은 가리비치즈구이, 냉면구이, 대패사무라이, 오코노미야키, 감자말이새우튀김 등 각양각색 음식이 출출한 여행자의 눈과 코를 자극한다. 값은 1000~5000원대로 이것저것 골라 먹어도 부담이 없다.

   
▲ 2층 고객쉼터에서 내려다본 야시장 풍경. <사진촬영 이정화>
나무를 깎아 펜을 만드는 우드 아트, 깜찍한 캐릭터에 향을 입힌 석고 방향제, 피규어 등 개성 넘치는 판매대도 시선을 사로잡는다. 개장과 함께 인산인해를 이룬 야시장의 열기는 자정까지 계속된다. 야시장에서 구입한 음식 먹을 장소가 마땅치 않거나 조용한 곳을 찾는다면 2층에 마련된 고객쉼터를 이용한다.

야시장 골목에는 이동 판매대 외에 다양한 먹거리 매장이 들어섰다. 삼겹살 한 줄을 통째로 넣은 삼겹살김밥, 곱창, 어묵, 물방울떡, 아이스크림튀김, 게튀김, 각종 빵까지 가히 먹거리 천국이라 부를 만하다. 야시장에서 몇 걸음 벗어나면 부평동 족발골목과 양곱창골목도 있다.

부평깡통시장은 부산지하철 1호선 자갈치역에서 가깝다. 동쪽으로 길 하나 건너면 국제시장이고, 북쪽으로 보수동책방골목이 이어져 함께 둘러보기 좋다. 국제시장은 영화 〈국제시장〉에 나온 ‘꽃분이네’ 앞에서 기념 촬영을 하는 이들로 여전히 붐빈다. 한국전쟁 후 가난하던 시절, 지식에 목마른 이들에게 단비 같은 역할을 한 보수동책방골목은 지금도 부산 문화의 상징적 존재로 남았다.

   
▲ 한국의 산토리니로 불리는 감천문화마을. <사진촬영 이정화>

마을 미술 프로젝트를 통해 부산 대표 관광지로 변모한 감천문화마을도 지척이다. 본래 달동네였던 마을은 가파른 산비탈에 다닥다닥 붙은 낡은 집을 파스텔 톤으로 단장하면서 ‘한국의 마추픽추’ ‘한국의 산토리니’라는 애칭을 얻었다. 미로 같은 골목마다 카메라를 든 관광객이 있고, 포토 존과 전망대, 아트 숍, 카페 등이 이어진다. 탐방 코스와 명소가 빠짐없이 적힌 골목투어 지도를 감천문화마을 안내센터에서 구입할 수 있다.

감천문화마을과 고개 하나를 사이에 둔 아미비석문화마을에서는 가슴 아픈 근현대사의 흔적을 살필 수 있다. 좁은 골목에 유난히 작은 집이 밀집했는데, 집의 기초 부분이나 가스통을 받친 돌이 예사롭지 않다. 한국전쟁 때 갈 곳 없는 피란민과 이주민이 일본인의 묘가 있던 자리에 터를 잡으면서 비석이 그대로 집의 일부가 되었다고 한다.

   
▲ 해안 절경을 품은 해동용궁사. <사진촬영 이정화>
부산에 왔으니 따뜻한 봄 바다를 찾아보자. 사찰이 대부분 산중에 있는데, 해동용궁사는 해안에 자리 잡아 동해의 절경을 감상할 수 있다. 고려 때 창건된 후 수차례 소실과 중창을 거쳐 현재에 이른다. 바다를 끼고 산책하기 좋은 동백공원도 봄날에 잘 어울리는 여행지다. 부산웨스틴조선호텔 앞에서 출발해 누리마루 APEC하우스를 지나 광안대교를 바라보며 한 바퀴 돌아 나온다.

먹거리 여행이니 만큼 부산의 핫 플레이스인 삼진어묵체험·역사관에 들러보는 것도 좋다. 부산에 현존하는 가장 오래된 어묵 제조업체로 알려진 삼진어묵이 영도본점 2층에 마련한 체험관 겸 전시관이다. 어묵 만들기 체험은 예약제로 진행되며, 베이커리 형태의 1층 매장에서는 다양한 어묵을 구입하고 맛볼 수 있다. <사진/자료제공=한국관광공사>

〈당일 여행 코스〉
해동용궁사→동백공원→삼진어묵체험·역사관→감천문화마을→부평깡통야시장

〈1박 2일 여행 코스〉
첫째 날 / 해동용궁사→동백공원→삼진어묵체험·역사관→보수동책방골목→국제시장→부평깡통야시장
둘째 날 / 감천문화마을→아미비석문화마을

〈여행 정보〉

○ 관련 웹 사이트 주소
 - 부산문화관광 http://tour.busan.go.kr
 - 쿨부산(부산시 공식 블로그) http://blog.busan.go.kr
 - 중구청 문화관광 http://tour.bsjunggu.go.kr
 - 부평깡통시장 www.bupyeong-market.com
 - 해동용궁사 www.yongkungsa.or.kr
 - 감천문화마을 www.gamcheon.or.kr
 - 삼진어묵체험·역사관 www.samjinstory.com

○ 문의 전화
 - 부산광역시청 관광진흥과 051)888-5194
 - 부평깡통시장 상인회 051)243-1128
 - 해동용궁사 051)722-7744
 - 감천문화마을 안내센터 051)204-1444
 - 삼진어묵체험·역사관 051)412-5468

○ 대중교통 정보
[기차] 서울역-부산역, KTX 하루 40~50회(05:15~22:50) 운행, 약 2시간 40분 소요.
용산역-부산역, KTX 하루 7회(05:30~21:15) 운행, 약 2시간 40분 소요.
* 문의 : 레츠코레일 1544-7788, www.letskorail.com
[버스] 서울-부산, 서울고속버스터미널에서 20~30분 간격(06:00~다음 날 02:00) 운행, 약 4시간 20분 소요. 동서울종합터미널에서 하루 11회(06:30~23:50) 운행, 약 4시간 20분 소요.
* 문의 : 서울고속버스터미널 1688-4700 코버스 www.kobus.co.kr 동서울종합터미널 1688-5979 이지티켓 www.hticket.co.kr

○ 자가운전 정보
· 중앙고속도로 삼락 IC→하구둑 방면 우회전→관문대로→충장대로→구덕로→중구로→부평깡통시장
· 경부고속도로 구서 IC→번영로→충장고가로→충장대로→구덕로→중구로→부평깡통시장

○ 숙박 정보
 - 힐사이드관광호텔 : 중구 중구로, 051)464-0443,
   www.hillsidehotel.co.kr (굿스테이)
 - 지앤비호텔 : 중구 흑교로, 051)243-5555, www.gnbhotel.com
 - 호텔 마르쉐 : 중구 흑교로, 051)244-6900, www.marcher.kr
 - 호텔 포레프리미어 남포점 : 중구 구덕로, 051)242-2200,
   www.hotelforetpremier.com

○ 식당 정보
 - 한양족발 : 족발·냉채족발, 중구 중구로23번길, 051)246-3039
 - 18번완당집 : 완당·유부초밥, 중구 비프광장로, 051)245-0018
 - 송정할매 : 전복죽·모둠해물, 기장읍 연화1길, 010-3064-6168
 - 청사포 수민이네 : 장어구이·조개구이, 해운대구 청사포로58번길, 051)701-7661

○ 주변 볼거리
용두산공원, 자갈치시장, 국제시장, 40계단문화관광테마거리, 부산근대역사관, 영도대교


 

시사위크  sisaweek@sisaweek.com

<저작권자 © 시사위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SPONSORED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