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1 23:08
대한상의, 중소기업에 통번역 서비스 제공
대한상의, 중소기업에 통번역 서비스 제공
  • 박재용 기자
  • 승인 2012.10.05 0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상공회의소(회장 손경식)와 코리아헤럴드통번역원(원장 이상철)은 5일 상의회관에서 ‘중소기업 해외무역거래활성화를 위한 통번역 지원사업 업무협약식’을 갖고, 국내 중소기업들에게 수준 높은 통번역 서비스를 저렴하게 제공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동근 대한상의 상근부회장과 이상철 코리아헤럴드통번역원장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지원될 번역서비스는 영어·중국어·베트남어·러시아어 등 4개 국어다.

회사·제품소개서, 사업·입찰제안서, 기타 무역관련 서류, 외국 바이어와의 상담 등에서 번역·감수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특히 양 기관이 제공하게 될 통번역 서비스는 약 250여명의 전문 통번역사, 원어민 감수자, 자문 변호사가 참여하는 것은 물론 번역상의 오류가 있을시 무상 재번역 등의 사후서비스도 제공하는 등 여타 서비스와 차별화를 꾀했다.

대한상의는 “연간 5~6회 이상 통번역 서비스를 이용하는 기업의 경우 최대 100만원의 비용을 절감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언어상의 문제로 직접 수출에 애로를 겪은 중소기업이 새로운 해외판로를 찾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전문 통번역 지원서비스는 오는 8일부터 이용할 수 있으며, 자세한 문의는 대한상의 회원관리팀(02-6050-3876/3879/3880)이나 코리아헤럴드통번역원(02-723-0030)으로 하면 된다.


해당 박스는 '광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