뒤로가기
이기자의 줌인
‘초통령’ 헤이지니, 어른들 마음까지 사로잡다
2021. 03. 08 by 이민지 기자 sisaweek@daum.net
유튜브를 넘어 예능과 드라마까지 섭렵한 키즈 크리에이터 헤이지니 / CJ ENM
유튜브를 넘어 예능과 드라마까지 섭렵한 키즈 크리에이터 헤이지니 / CJ ENM

시사위크=이민지 기자  유튜브에서 예능으로, 또 예능에서 드라마로. 키즈 크리에이터 헤이지니(본명 강혜진)가 TV 방송가에서 활발한 활약을 선보여 시청자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먼저 헤이지니는 KBS2TV 예능프로그램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를 통해 시청자들에게 쏠쏠한 웃음을 선사하고 있다.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는 일할 맛 나는 일터를 만들기 위한 대한민국 보스들의 자발적 자아성찰 프로그램이다. 각계각층을 대표하는 ‘셀럽’ 보스들과 직원들의 일상을 조명한 관찰 예능으로 꾸준한 사랑을 얻고 있다.

일명 ‘초통령’으로 불리며 200만 명이 넘는 구독자 수를 보유하고 있는 헤이지니는 자신의 유튜브 콘텐츠를 위한 회사를 운영하고 있다. 이에 지난해 3월 최연소 보스로 첫 등장, 솔직하면서도 시원시원한 매력을 발산하며 눈길을 사로잡았다. 유튜브 영상에서 보여준 과장된 모습은 온데간데없이, 직원들과 함께 퇴근 후 게임을 즐기는 등 소탈한 일상은 그야말로 시청자들에게 신선함 그 자체였다. 이를 시작으로 현재까지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 출연, 거침없는 입담으로 예능감을 뽐내며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기세를 몰아 헤이지니는 ‘대세 코미디언’ 박나래와 손을 잡고 신규 웹예능 ‘헤이나래’로 새로운 도전에 나선다. 오는 9일 첫 공개되는 ‘헤이나래’는 박나래와 헤이지니가 만들어가는 동심 강제 주입 리얼리티 예능이다. ‘19금 개그의 아이콘’ 박나래와 ‘9금 콘텐츠’를 만드는 헤이지니의 상극 ‘케미스트리’가 큰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활발한 예능 행보를 보여주고 있는 헤이지니 / KBS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위),  스튜디오 와플
활발한 예능 행보를 보여주고 있는 헤이지니 / KBS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위), 스튜디오 와플

최근 공개된 ‘헤이나래’ 티저 영상에는 아이들 눈높이에 맞춰 장난감을 소개하는 헤이지니와 그 옆에서 동심을 파괴하는 박나래의 모습이 담겨 웃음을 자아냈다. 헤이지니가 능수능란하게 아기 인형에게 젖병을 물리며 엄마 역할 놀이를 하는 것과 달리, 박나래는 “아이에게 초유가 좋다”며 ‘19금 개그 본능’을 버리지 못한 것. 아슬아슬하게 선을 넘으려고 하는 박나래와 이를 보고 놀라 제재하는 헤이지니의 ‘티키타카’는 본편에 대한 기대를 배가시켰다. 

헤이지니는 예능을 넘어 드라마로 활동 영역을 확장시켰다. JTBC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로 첫 정극에 도전한 그는 윤송아(원진아 분)의 절친인 김가영 역을 능글맞은 연기로 살려내 시청자들의 호응을 이끌어냈다. 무거운 기운이 감도는 윤송아와 채현승(로운 분)의 로맨스 서사 속에서 분위기 전환 역할을 톡톡히 해내는 것은 물론, 윤송아와 ‘절친 케미’를 안정적인 호흡으로 풀어내 긍정적인 평가가 이어지고 있다.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에서 김가영 역을 찰떡 같이 소화해 호평을 얻고 있는 헤이지니(오른쪽) / JTBC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 방송화면 캡처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에서 김가영 역을 찰떡 같이 소화해 호평을 얻고 있는 헤이지니(오른쪽) / JTBC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 방송화면 캡처

탁월한 예능감과 수준급의 연기력으로 어린이뿐 아니라 어른들의 마음까지 사로잡고 있는 헤이지니. 그가 유튜브에서 보지 못했던, 어떤 새로운 모습들을 앞으로 더 보여줄지 기대가 모아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