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3 04:58
강주은, 남편 최민수 ‘보복운전’ 공판 출석에 전한 심경
강주은, 남편 최민수 ‘보복운전’ 공판 출석에 전한 심경
  • 홍숙희 기자
  • 승인 2019.04.12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좌측부터) 강주은과 최민수 / 강주은 인스타그램
(사진 좌측부터) 강주은과 최민수 / 강주은 인스타그램

[시사위크=홍숙희 기자] 미스코리아 출신 강주은이 남편 최민수의 공판 출석에 대한 심경을 전했다.

12일 강주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살다보면 이런 날도 있고 저런 날도 있죠”라며 “근데 우린 이런 날들이 유난히 많이 있는 것 같아요. 여러분도 오늘이 어떠한 날이라도 힘내시고 최선을 다하시길”이라고 전했다.

이어 강주은은 “좋은 일이던 안 좋은 일이던 모든 일들은 다 지나간다는 건 확실해요”라고 덧붙였다.

해당 글과 함께 공개된 사진 속 강주은과 최민수는 카메라를 향해 미소를 띄고 있어 네티즌들의 눈길을 사로잡는다.

한편 최민수는 지난해 9월 17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에서 운전을 하던 중 앞 차량이 차선을 걸진 채로 주행하며 진로를 방해한다는 이유로 앞 차를 추월한 뒤 급정거해 사고를 유발하고 상대방 차량을 손괴한 혐의를 받고 있다.

뉴시스에 따르면 12일 공판을 위해 서울남부지법에 모습을 드러낸 최민수는 “제게 내려진 혐의 대해서는 절대 사실과 다르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 법정에서 제 양심의 법에 따라서 철저하게 시시비비를 가리도록 하겠다”며 “제 아내 강주은 씨에게도 사과드리고 싶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