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9 16:28
게임빌, ‘슈퍼스타즈 2020’ 글로벌 론칭 임박… 북남미 시장 모두잡나
게임빌, ‘슈퍼스타즈 2020’ 글로벌 론칭 임박… 북남미 시장 모두잡나
  • 송가영 기자
  • 승인 2020.08.21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게임빌이 오는 25일 모바일 야구 게임 '게임빌 프로야구 2020 슈퍼스타즈'를 북미를 포함한 글로벌 시장에 전격 출시한다. /게임빌
게임빌이 오는 25일 모바일 야구 게임 '게임빌 프로야구 2020 슈퍼스타즈'를 북미를 포함한 글로벌 시장에 전격 출시한다. /게임빌

시사위크=송가영 기자  게임빌이 ‘게임빌 프로야구2020 슈퍼스타즈(이하 겜프야 2020)’를 글로벌 시장에 선보인다. 모바일게임 ‘MLB 퍼펙트 이닝’으로 남미 시장에서 흥행을 견인했던 게임빌이 북미시장까지 장악할지 주목된다.

게임빌은 오는 25일 북미 시장을 포함해 일본, 대만 등 글로벌 게임 시장에 겜프야 2020을 출시한다. 글로벌 서비스 명은 ‘베이스볼 슈퍼스타즈 2020’으로 영어, 일어, 중국어 번체, 스페인어로 서비스한다.

게임빌 프로야구는 지난 2002년부터 2013년까지 12개 시리즈를 통해 누적 7,000만 다운로드를 기록한 글로벌 히트 지식재산권(IP)으로 지난해 출시된 겜프야 2020은 캐주얼 비라이선스 야구 모바일 게임이다.

시즌 그랜드 오픈을 시작으로 신규 시나리오 추가, ‘클럽 리그’ 오픈 등 대규모 업데이트를 통해 게임성을 개선해왔다. 게임빌은 글로벌 출시를 앞두고 글로벌 시장에 맞는 업데이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먼저 ‘나만의 마구 만들기’를 개선한다. 이용자들이 자신만의 마구를 만드는 기능이 업그레이드할 예정이다. 모바일 내 보유한 이미지와 직접 작성한 텍스트를 사용해 마구를 던지는 순간을 특별하게 편집할 수 있다.

또한 나만의 마구를 친구들과 공유하는 기능을 추가하고 레전드 등급 포수 트레이드 ‘킹타이거’와 마무리 투수 트레이너 ‘싸이커’ 영입 확률업 이벤트도 동시에 실시할 예정이다.

게임빌은 글로벌 시장의 장기 흥행을 목표로 전세계적으로 인기가 높은 ‘열혈경파 쿠니오군 시리즈’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하는 등 다양한 마케팅들을 전개해나갈 방침이다.

지난 2000년대 초반부터 게임빌은 MLB IP를 활용한 MLB 퍼펙트 이닝으로 남미 등 해외시장에서 인지도를 쌓으며 안정적으로 실적을 내왔다. 겜프야 2020이 북미, 일본, 대만 등에서 선호하는 그래픽과 장르의 특성을 갖고 있는 만큼 업계에선 흥행 가능성을 긍정적으로 점치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