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3 05:47
‘새가수’, 본방사수 부르는 관전 포인트 
‘새가수’, 본방사수 부르는 관전 포인트 
  • 이민지 기자
  • 승인 2021.07.15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15일) 첫 방송되는 ‘우리가 사랑한 그 노래, 새가수’ / KBS
오늘(15일) 첫 방송되는 ‘우리가 사랑한 그 노래, 새가수’ / KBS

시사위크=이민지 기자  ‘우리가 사랑한 그 노래, 새가수’(이하 ‘새가수’)가 드디어 오늘(15일) 베일을 벗는다.

KBS2TV ‘새가수’는 1970년대부터 1990년대까지의 명곡을 현세대의 감성으로 새롭게 노래할 가수를 발굴하는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대망의 첫 방송을 앞두고 ‘새가수’의 관전 포인트를 살펴봤다. 

#포인트1. ‘레전드’ 원곡자와 ‘세대초월’ 심사위원의 조합!

1970년대부터 1990년대까지를 뜨겁게 달궜던 그 시절 명곡들을 주제로 한 ‘새가수’는 노래의 원곡자들을 직접 소환, ‘역대급’ 캐스팅을 자랑해 기대를 배기시키고 있다. 송창식을 비롯해 이장희‧전영록‧최백호‧정수라‧한영애‧민해경‧김종진‧빛과소금‧장혜진‧유영석‧김조한‧이수영 등 한 시대를 사로잡았던 ‘레젠드 오브 레전드’들이 모두 특별 출연해 프로그램의 천군만마가 되어줄 예정이다. 

여기에 세대를 아우르는 심사위원 조합은 프로그램에 대한 기대를 더한다. 배철수를 비롯해 이승철‧김현철‧정재형‧거미‧솔라‧강승윤으로 구성된 7인의 심사위원은 ‘격이 다른’ 명품 오디션의 탄생을 예고, 시청자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우리가 사랑한 그 노래, 새가수’ 심사위원으로 활약하는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솔라‧배철수‧김현철‧거미‧이승철‧정재형‧강승윤 / KBS2TV ‘우리가 사랑한 그 노래, 새가수’ 티저 영상 캡처
‘우리가 사랑한 그 노래, 새가수’ 심사위원으로 활약하는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솔라‧배철수‧김현철‧거미‧이승철‧정재형‧강승윤 / KBS2TV ‘우리가 사랑한 그 노래, 새가수’ 티저 영상 캡처

#포인트2. ‘입덕’을 부르는 매력만점 지원자!

본선 무대에 오르는 총 44팀의 개성 만점 지원자들도 관전 포인트 중 하나다. ‘이종석 닮은꼴’로 시선을 사로잡은 지원자부터 OST와 인디계에서 유명한 실력파 보컬리스트, 아이돌 연습생이었다가 유튜브에서 팬덤을 쌓은 재야의 고수, 세계 정상급 모델 출신까지. 각양각색의 다채로운 지원자들은 프로그램의 매력을 상승시킬 예정이다. 무엇보다 오로지 노래 하나만으로 전 국민을 소름 끼치게 만들고, 빠져들게 만들 주인공이 누가 될지 궁금증이 모아지고 있다.

#포인트3. 코로나19 스트레스 날려줄 눈호강‧귀호강 무대!

기존 오디션 프로그램들이 스튜디오 안에서 촬영을 진행했던 것과 달리, ‘새가수’는 스튜디오를 벗어난 이색 무대들로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시청자들에게 눈과 귀가 뻥 뚫리는 경험을 선사할 예정이다. 탁 트인 벌판, 복고풍 다방, 시원한 강변 등 상상을 초월하는 장소에서 아름다운 명곡을 들려줄 지원자들의 모습이 진심 어린 위로와 힐링을 선사하기에 충분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외에도 ‘발라드 황제’ 성시경의 유려한 진행, 세대를 아우르는 7인의 ‘인생 어록’급 심사평이 또 하나의 관전의 묘미를 가져다 줄 전망이다. ‘새가수’는 오늘(15일) 밤 9시 30분에 만나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