뒤로가기
이기자의 줌인
‘D.P.’ 정해인‧구교환‧김성균‧손석구, 탈영병 잡는 군인 되다
2021. 08. 05 by 이영실 기자 swyeong1204@sisaweek.com
‘D.P.’로 뭉친 정해인(왼쪽)과 구교환. /넷플릭스
‘D.P.’로 뭉친 정해인(왼쪽)과 구교환. /넷플릭스

시사위크=이영실 기자  배우 정해인과 구교환‧김성균‧손석구가 넷플릭스 오리지널 ‘D.P.(디피)’로 만났다. 탈영병 잡는 군탈체포조로 분해 색다른 시너지를 완성할 전망이다. 

‘D.P.’는 탈영병들을 잡는 군무 이탈 체포조(D.P.) 준호(정해인 분)와 호열(구교환 분)이 다양한 사연을 가진 이들을 쫓으며 미처 알지 못했던 현실을 마주하는 이야기를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다. 군무 이탈 체포조라는 낯설지만 새로운 소재로 누적 조회 수 약 1,000만 뷰를 넘긴 김보통 작가의 웹툰 ‘D.P 개의 날’을 원작으로, 영화 ‘차이나타운’을 연출한 한준희 감독과 김보통 장가가 공동으로 각본을 집필해 주목받고 있다. 한준희 감독은 연출도 맡았다.

신선한 소재뿐 아니라, 탄탄한 캐스팅 라인업도 뜨거운 관심을 얻고 있다. 배우 정해인부터 구교환‧김성균‧손석구 등 각기 다른 매력을 지닌 배우들이 뭉쳐 탈영병을 잡는 군인으로 변신한다.

먼저 정해인은 군무이탈 체포조 조원이 된 안준호 이병으로 분해 부드러움을 벗고 강인한 얼굴을 보여줄 전망이다. 극 중 준호는 남다른 눈썰미와 권투를 했던 독특한 이력으로 군무 이탈 체포조로 차출된 인물로, 도망치듯 입대한 군대에서 탈영병을 찾으며 성장해간다. 

“사회에 있을 때부터 군대에 가서 D.P.가 되기까지 안준호의 변화에 이입할 수 있을 것”이라는 한준희 감독의 말처럼, 정해인은 끊임없이 변모해나가는 캐릭터를 세밀하게 그려낼 것으로 기대된다. 

구교환은 능수능란하고 능글맞은 성격의 D.P.조 조장 한호열 상병을 연기한다. 5일 공개된 캐릭터 포스터 속 그는 웃음기를 지운 진지한 표정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헐렁해 보여도 탈영병 잡는 데에 누구보다 진심인 한호열의 반전 매력을 예고해 기대감을 높인다. 

‘D.P.’로 호흡을 맞춘 김성균(왼쪽)과 손석구. /넷플릭스
‘D.P.’로 호흡을 맞춘 김성균(왼쪽)과 손석구. /넷플릭스

김성균과 손석규도 함께 한다. 김성균은 남다른 통찰력으로 D.P.를 이끌며 든든한 지원군이 돼주는 군무 이탈 담당관 박범구 중사를 연기한다. 냉철함을 잃지 않는 모습으로 압도적인 존재감을 보여줄 전망이다. 손석구는 육군 헌병대에 새로 부임한 임지섭 대위 역을 맡아 D.P.의 활동을 두고 박범구 중사와 대립각을 세우며 위태로운 긴장감을 자아낼 예정이다. 

김보통 작가는 “가상 캐스팅으로도 감히 생각하지 못했던 배우들”이라며 “원래부터 이 역할을 해왔던 게 아니었을까 싶을 정도로 이질감이 느껴지지 않았다”라며 네 배우의 조화로운 캐스팅에 만족감을 드러내 기대감을 높였다. 

탈영병을 쫓는 군무 이탈 체포조 D.P.의 활약과 우리 주변의 누군가일 수도 있는 탈영병들의 이야기로 새로운 시선을 제시할 ‘D.P.’는 오는 27일 넷플릭스에서 공개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