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20 03:03
SK매직, ‘스페셜 렌탈 서비스’ 월 2천대 이상 팔려… 품목 늘린다
SK매직, ‘스페셜 렌탈 서비스’ 월 2천대 이상 팔려… 품목 늘린다
  • 김은주 기자
  • 승인 2022.06.30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은 SKT 매장에서 고객들이 삼성 비스포크 제품을 둘러보고 있는 모습. SK매직은 지난해 10월, SKT 매장을 통해 진행했던 판매 및 렌탈 서비스를 삼성 가전 렌탈 서비스 ‘스페셜 렌탈 서비스’까지 확대 운영해 SKT 매장에서도 삼성 가전을 누구나 쉽게 체험하고 구매할 수 있도록 했다. / SK매직
사진은 SKT 매장에서 고객들이 삼성 비스포크 제품을 둘러보고 있는 모습. SK매직은 지난해 10월, SKT 매장을 통해 진행했던 판매 및 렌탈 서비스를 삼성 가전 렌탈 서비스 ‘스페셜 렌탈 서비스’까지 확대 운영해 SKT 매장에서도 삼성 가전을 누구나 쉽게 체험하고 구매할 수 있도록 했다. / SK매직

시사위크=김은주 기자  SK매직(대표 윤요섭)이 지난해 6월, 삼성전자와 함께 선보인 ‘스페셜 렌탈 서비스(Special Rental Services)’의 판매량을 확인한 결과, 지난 1년간 누적 판매량 3만대, 월 평균 2,000대 이상 판매됐다고 30일 밝혔다.

스페셜 렌탈 서비스는 비스포크, 그랑데 등 삼성전자의 가전과 SK매직의 방문관리 서비스 ‘안심OK서비스’를 결합한 신개념 가전 렌탈 서비스다. 필터 교체, 분해 및 세척 등 가전 케어 서비스와 함께 드레스 룸, 냉장고 정리정돈 서비스 등 프리미엄 공간 케어 서비스를 각 상품별 8~40개월 단위로 제공한다.

SK매직은 서비스 출시 이후 월 평균 2,000대 이상 판매 실적을 달성하며, 렌탈 시장에서 차별화된 경쟁력을 확보해 생활구독 기업으로 전환하기 위한 기반을 마련한 것으로 평가했다. 판매 품목은 △세탁기 △건조기 △의류관리기 △냉장고 및 김치냉장고 △에어컨 △프리미엄 청소기 등 총 6개다. 이 중 가장 많이 판매된 품목은 건조기로 전체 판매량의 27%로 약 4분의 1을 차지했다. 그 다음으로는 청소기, 세탁기, 에어컨 순으로 판매됐다.

SK매직은 삼성전자와 협업과 동시에 그룹 계열사인 SK텔레콤과의 협업을 통해 서비스 플랫폼도 한층 확장해 전시와 판매를 진행하는 한편, SKT 고객을 대상으로 렌탈료 10% 할인 등 오프라인 매장과 연계한 상품을 선보이기도 했다.

이러한 성과를 바탕으로 SK매직은 오는 7월부터 삼성전자의 판매 품목을 점차적으로 늘려 나갈 계획이며, 다양한 기업과의 협업을 통해 지속가능한 성장동력을 확보하는 동시에 렌탈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더욱 더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SK매직 관계자는 “고객이 원하는 제품과 서비스를 선도적으로 선보이기 위해서 다양한 기업과 협업을 통해 상호 윈윈할 수 있는 지속가능한 사업모델을 구상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렌탈 시장에서 차별화된 경쟁력을 확보해 ‘생활구독 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더욱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