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8 10:24
칸타월드패널, ‘라이프스테이지별 모바일 이용행태’ 발표
칸타월드패널, ‘라이프스테이지별 모바일 이용행태’ 발표
  • 나은찬 기자
  • 승인 2014.11.25 1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바일 쇼핑경험률 전체 소비자의 54% 육박
어린 자녀 있을수록 원클릭 쇼핑 즐긴다... 라이프스타일 타겟팅 중요
베이비/키즈 가족 원클릭 쇼핑 활발!

 
[시사위크=나은찬 기자] 소비자패널 기반 리서치회사 칸타월드패널이 25일(화) 20~50대 여성들을 대상으로 조사한 ‘라이프스테이지별 모바일 이용행태’를 발표했다.

단순한 여성(패널)연령대가 아닌 가족구성원 모두의 연령대 및 가족 수를 고려한 라이프스테이지별 모바일쇼핑 이용행태를 조사한 이번 결과에 따르면, 전체 소비자의 모바일 쇼핑경험률이 54%에 달하고 연령대별로 20대 76%, 30대 70%, 40대 42%, 50대 29% 순으로 젊을수록 모바일 쇼핑경혐률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모바일과 PC를 모두 포함한 온라인 쇼핑경험률은 20대 99%, 30대 99%, 40대 86%, 50대 68%로, 패션/잡화/전자 등의 품목을 제외한 FMCG(소비재)를 최근 1년 내에 구매해본 경험도 20대 83%, 30대 81%, 40대 57%, 50대 26%에 달한다. 사실상 20-30대의 경우 모두가 온라인 쇼핑을 하고 있는 셈이다. 40-50대도 빠른 속도로 온라인쇼핑에 친숙해지고 있다.

젊을수록 모바일/온라인을 즐기는 것 같지만, 실제 쇼핑경험률에 결정적인 영향은 연령대보다는 라이프스타일이다. 바쁜 일상 속에 빠르고 편리한 원클릭 쇼핑을 즐기려 하기 때문이다.

영유아 또는 어린이 자녀를 둔 베이비/키즈 가족의 경우 온라인쇼핑이 매우 활발하다. 20대(83%) 중에서도 영유아 자녀를 둔 엄마들의 온라인 쇼핑경험률은 91%로, 싱글(81%) 보다 높다. 마찬가지로 30-40대의 온라인 쇼핑경험률을 싱글과 어린 자녀가 있는 주부로 나눠보면, 30대 싱글 80%, 30대 주부 96%, 그리고 40대 싱글 50%, 40대 주부 68%다. 50대의 경우, 20대 이상 성인 자녀를 둔 경우(30%)보다 10대 자녀가 있는 경우(42%) 온라인 쇼핑경험률이 훨씬 더 높았다. 모든 연령대에 걸쳐 더 어린 자녀를 둔 경우 온라인 쇼핑경험률이 10% 이상 높은 셈이다.

모바일 쇼핑 또한 베이비/키즈 가족이 가장 활발하게 이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6개월 동안 실제 FMCG를 모바일로 구매해본 경험이 41% 절반에 이른다.

칸타월드패널 오세현 대표는 “이제 연령대로만 소비자를 이해하는 것에는 한계가 있다. 결혼이 늦어지며 40대 영유아 부모도 어렵지 않게 볼 수 있다. 중∙장년층 온라인쇼핑 이용자가 빠르게 증가할 수 밖에 없는 이유다. 결국 이제 모든 연령대가 온라인 쇼퍼다”고 말하며, “온라인 내 성공을 위해서는 라이프스타일의 관점에서 세밀한 타겟팅 전략을 세우는 것이 필요하다”고 짚었다.

그는 GS샵이 30대 스칸디맘을 타겟팅 해 내놓은 디토(Ditto)와 ‘오’십대부터 시작하는 ‘아’름답고 ‘후’회없는 삶을 지향하는 젊게 살고자 하는 장년층(Younger Senior)을 타겟팅한 오아후(Oahu)와 같은 라이프스타일몰을 가장 대표적인 예로 꼽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