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8 04:29
‘순정에 반하다’ 정경호, 해바라기 사랑에 설렘지수 UP!
‘순정에 반하다’ 정경호, 해바라기 사랑에 설렘지수 UP!
  • 홍숙희 기자
  • 승인 2015.05.17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순정에 반하다' 자료 제공: ㈜김종학프로덕션ㅣ㈜도레미엔터테인먼트
[시사위크=홍숙희 기자] JTBC 금토 드라마 <순정에 반하다>(극본: 유희경 | 연출: 지영수 | 제작: ㈜김종학프로덕션 | ㈜도레미엔터테인먼트)의 정경호가 김소연 곁을 맴돌며 해바라기 사랑을 보여줘 눈길을 끌고 있다.

정경호는 지난 14회 방송에서 김소연을 향한 변함없는 사랑을 보여주며 안방극장 여심을 사로잡았다. 항상 그녀에게 매일 해바라기를 선물하거나 몰래 그녀의 취업, 이사를 도와주며 그녀의 곁을 공전하고 있는 것. 김소연은 정경호의 심장 주인의 정체를 알고 그를 떠났고, 정경호는 그런 그녀의 마음을 돌리기 위해 끊임없는 노력을 하며 순정남의 면모를 유감없이 보여줬다고. 또한 김소연의 차가운 반응에도 아랑곳 하지 않고 꿋꿋이 그녀의 곁에 맴돌며 포기하지 않는 그의 일편단심 순애보 사랑은 팬들의 마음까지 흔들며 폭발적인 관심을 받고 있는 상황이다.

정경호는 “드라마 초반 윤현민이 일편단심 순애보 사랑으로 해바라기남 애칭을 얻었었는데 이제는 내가 진정한 해바라기남이다. 앞으로 진정한 순정남의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니 끝까지 지켜봐 달라”고 전해 기대감을 높였다. 이에 김소연은 “정경호 같은 남자가 있다면 반해버릴 것 같다. 정경호의 지극 정성에 누구나 빠질 수 밖에 없을 것이다. 그리고 촬영할 때 배려를 많이 해줘서 연기에 도움이 많이 된다”고 소감을 밝혀 팬들을 설레게 하기도 했다. 정경호와 김소연의 밀고 당기는 러브라인과 케미는 극의 재미를 더하고 있으며 그들의 해피 엔딩을 바라는 시청자들의 목소리는 점점 커지고 있다.

JTBC 금토 드라마 <순정에 반하다>는 피도 눈물도 없는 냉혈남이 새 심장을 얻은 후 오직 한 여자에게만 뜨거운 가슴을 지닌 감성 충만한 순정남으로 180도 달라지면서 벌어지는 로맨틱 힐링 드라마로 매주 금, 토 밤 9시 45분에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