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5 02:26
SK하이닉스, 국내 최초 3년 연속 ‘CDP 명예의 전당’ 선정
SK하이닉스, 국내 최초 3년 연속 ‘CDP 명예의 전당’ 선정
  • 정소현 기자
  • 승인 2015.11.05 2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위크=정소현 기자] SK하이닉스(대표 박성욱, www.skhynix.com)는 CDP 한국위원회가 선정하는 ‘CDP 명예의 전당’에 2013년 국내 기업 최초로 편입된 이후 3년 째 골드클럽 자리를 유지했다고 5일 밝혔다.

CDP는 기후변화에 대응하는 기업의 전략, 커뮤니케이션, 배출량 감축목표 달성 등과 관련된 정보를 기반으로 평가하는 지속가능성 평가 지수다. CDP 한국위원회는 올해 국내 상장기업 중 시가총액 상위 250대 기업을 대상으로 평가를 진행했다.

SK하이닉스는 2013년 ‘탄소경영 아너스 클럽’ 5년 연속 선정된 기업에게 주어지는 ‘명예의 전당’ 골드클럽에 입성했다. 명예의 전당은 CDP 공개점수 90점 이상, 성과밴드 A- 이상을 획득해야만 유지된다.

특히 SK하이닉스는 지속적인 온실가스 및 에너지 감축 활동과 탄소라벨링 확대, 친환경∙에너지효율적인 제품개발, 대내외 기후변화 인식 확산 등의 노력으로 3년 째 골드클럽을 유지하며 기후변화 대응의 선도 기업으로 자리매김했다.

환경안전본부장 김동균 부사장은 “온실가스 및 에너지 감축 활동을 적극적으로 추진하는 동시에 협력사도 기후변화 대응 시스템을 구축할 수 있도록 지원해 산업계의 탄소경영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